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연예·관광·체육
김상욱 작곡발표회 ‘法古創新(법고창신)’ 1월 21일 개최
기사입력: 2022/01/17 [10:3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구미경 기자

 현대문화예술기획이 기획한 작곡가 김상욱의 작곡 발표회가 1월 21일 오후 7시 30분 일신홀에서 한국예술창작아카데미 주최, 한국문화예술위원회의 후원으로 열린다.

 


이번 공연은 ‘법고창신(法古創新: 옛것을 본받아 새로운 것을 창조한다)’을 주제로 가야금, 대금, 피리, 아쟁과 현악 4중주의 편성의 4곡을 발표한다. 각 곡은 전통음악의 대풍류, 청성자진한잎, 산조 선율을 주제로 하며 이 안에 담은 한국음악 어법이 현악 4중주의 서양음악 어법과 조화를 이루도록 작곡했다.

 

김상욱 작곡가가 이번 공연에서 선보일 작품은 ‘가야금과 현악 4중주를 위한 김죽파 가락’, ‘피리와 현악 4중주를 위한 대풍류’, ‘아쟁과 현악 4중주를 위한 허튼 가락’, ‘대금과 현악 4중주를 위한 청성자진한잎’으로 한국의 전통음악을 어떻게 현대적으로 계승·발전시킬지에 관한 작곡가의 고찰을 느낄 수 있다.

 

▲ 작곡가 김상욱  © 월드스타

김상욱은 국악과 서양음악으로 나뉜 한국음악의 통합과 사회적인 부분이나 그 이슈에 관해 많은 관심으로 전통음악이 처한 환경을 극복함에 따라 필요한 새로운 레퍼토리를 개발하는 데 주력하는 작곡가,지휘자, 음악 크리에이터이다. 그는 국립국악중고등학교에서 거문고와 작곡을 공부한 그는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에 진학해 학사를 취득했고 동아콩쿠르, 21C 한국음악프로젝트 등의 대회에서 입상하며 국내 음악계에 두각을 나타냈다. 이후 도미해 Mannes School of Music과 University of California, Santa Cruz에서 작곡으로 석·박사학위를 받았다. 최근 작품은 미국의 Pacific Rim Music Festival 2017, 제10회, 11회 ARKO 한국창작음악제, 제1, 3회 베를린 한국창작음악 페스티벌 등에서 Borromeo String Quartet, 국립국악원 창작악단, 국립국악관현악단에 의해 연주되는 등 활발한 작품 활동을 이어옴과 동시에 교육자로서 한국예술종합학교 전통예술원에 출강해 후학 양성에 열정을 쏟고 있다.

 

구미경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