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전·환경·보건·과학
충남도 데이터정책관 데이터기획팀 “코로나19 안심콜 편의성·신뢰성 높인다”
기사입력: 2022/01/12 [09:32]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동희 기자

 충남도가 노인 등 정보 취약계층의 편리한 코로나19 안심콜 이용을 위해 에스케이(SK)텔레콤과 손을 맞잡았다.

 

충남도 데이터정책관 데이터기획팀은 12일 에스케이텔레콤과 함께 전국 최초로 ‘티(T)전화 안심콜 번호 확인 서비스’를 시범 시행한다고 밝혔다.

 

▲ 에스케이(SK)텔레콤 티(T)전화 애플리케이션 화면. 자료: 충남도 데이터정책관 데이터기획팀  © 월드스타


충남도 데이터정책관 데이터기획팀은 "안심콜 번호 확인 서비스는 공공기관이 관리하는 안심콜 공공데이터(상호명, 안심콜 번호 등)와 민간 통신사의 전화 애플리케이션을 연계한 것으로 전화 앱에서 코로나19 안심콜 번호를 입력하면 매장명이 자동으로 표출된다"라며 "티전화 앱에서 코로나19 안심콜 번호를 입력하면 매장명을 바로 확인할 수 있으므로 코로나19 안심콜 번호를 잘못 입력하는 실수가 줄고 출입 기록의 정확성이 높아져 역학조사 시 혼선을 예방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했다.

 

현재 서비스 제공 범위는 도내 15개 시군의 공공데이터 2만2,400건이며 시군이 안심콜 비용을 지원하는 매장과 공공기관 등이 포함됐다.

 

남성연 충남도 데이터정책관은 “이번 서비스로 정보 취약계층의 안심콜 이용 편리성과 역학조사의 신뢰성이 증대될 것”이라며 “안심콜과 백신접종 전자증명(쿠브 앱 등)을 연계한 확인 서비스도 계획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한편 코로나19 안심콜은 시설 방문 시 전화로 출입 등록을 하는 서비스로, 큐알(QR) 코드 이용이 어려운 정보 취약계층의 이용 편의성이 높다.

 

도는 앞으로 전국 자치단체와 중앙부처, 산하 공공기관까지 안심콜 번호 확인 서비스를 확대 적용하기 위해 안심콜 공공데이터 개방을 추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박동희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