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국방·성명/논평·교육
인천서구시설관리공단, 행정안전부 주관 ‘미디어 우수사례 대상’ 쾌거
△코로나19 위기 극복·주민 행복 위해 전 직원 팔 걷어 △전문가 심사 거쳐 47점의 작품 중 대상 수상
기사입력: 2021/05/03 [14:29]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인천서구시설관리공단(이사장 김남기)이 전국 지방공사‧공단 154개를 대상으로 행정안전부에서 주최한 '지방공기업 미디어 창작 콘테스트'에서 대상을 거머쥐었다.

 

이번 공모전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극복, 지역경제 활성화 등 지역사회와 함께하는 지방공기업의 책임성 제고와 디지털미디어를 활용한 주민과 소통 강화를 취지로 총 47점의 작품이 출품됐으며 내‧외부 전문가 심사를 거쳐 최종 8개의 작품이 선정됐다.

 

인천서구시설관리공단은 ‘우리는 주민의 행복을 위한 내비게이션입니다’라는 주제로 ▲혁신적인 신규 일자리 936개 창출 ▲도서택배 서비스 등 공공서비스 전달 체계 전환을 통해 코로나19로 그 어느 때보다 힘든 시기를 보내는 지역주민이 행복을 되찾을 수 있도록 경로를 안내해주는 공단의 역할을 내비게이션에 빗대 심사기준인 주제 적합성과 창의성‧흥미성, 홍보 활용성 측면에서 높게 평가받았다.

 

김남기 인천서구시설관리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 위기를 조기에 극복하고 구민과 함께 희망을 나누기 위해 우리 공단 전 직원이 부단히 노력한 결과로 2020년 정부 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행정안전부 장관상을 수상한 데  이어 2관왕이 됐다”라며 “앞으로도 우리 공단은 주민의 행복을 위해 지역사회에 공헌할 수 있는 다양한 가치 창출에 앞장설 계획이다”라고 감사 뜻을 표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