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남아시아
[필리핀] 복합대기업 아얄라(Ayala Corp.), 2018년 상반기 순이익 P161억페소로 전년 동기 대비 7% 증가
기사입력: 2018/08/19 [10:4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민영서 기자

필리핀 복합대기업 아얄라(Ayala Corp.)에 따르면 2018년 상반기 순이익은 P161억페소로 전년 동기 대비 7%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2018년 2분기에만 순수입은 84억페소로 전년 동기 대비 3% 늘어났다. 자회사인 아얄라랜드(Ayala Land)와 AC에너지(AC Energy)의 실적이 호전됐기 때문이다.

2018년 상반기 주식익도 195억페소에 달해 전년 동기 대비 12% 확대됐다. 아얄라랜드(Ayala Land)의 주식은 18%, 글로브텔레콤(Globe Telecom)의 주식은 25% 각각 올랐다.

자회사인 BPI(Bank of the Philippine Islands)도 2018년 2분기 동안 순이익을기록했다. 순이익은 135억페소로 전년 동기 대비 18% 늘어났다.

BPI(Bank of the Philippine Islands)의 상반기 순수입은 110.3억페소로 전년 동기 대비 5.7% 감소했다. 낮은 비이자수입과 높은 비용이 성장세를 둔화시켰다. 

2018년 상반기 글로브텔레콤(Globe Telecom)의 순수입은 103억페소로 전년 동기 대비 29% 늘어났다. 마닐라워터(Manila Water)의 순수입은 36억페소로 전년 동기 대비 10%, AC에너지(AC Energy)의 순수입은 21억페소로 전년 동기 대비 2배로 증가했다.

 

 

 

 



▲아얄라(Ayala Corp.) 로고

 

민영서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