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럽·중동·아프리카
[카타르] 국영석유업체 카타르석유(Qatar Petroleum), 2023~2024년까지 연간 1억~1억800만톤의 LNG를 생산할 계획
기사입력: 2018/08/11 [08:26]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지하 기자

카타르 국영석유업체 카타르석유(Qatar Petroleum)에 따르면 2023~2024년까지 연간 1억~1억800만톤의 LNG를 생산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현재의 시설의 1/3에 해당하는 규모를 추가로 확장할 계획이다. 카타르는 세계 최대 LNG생산국이다. 새로운 설비건설에는 Exxon Mobil, Royal Dutch Shell, Total, ConocoPhillips 등이 참여한다. 

 

글로벌 LNG시장에서 가장 큰 변화는 중국이 LNG수입량을 대폭 늘리고 있다는 것이다. 미세먼지로 인한 환경오염을 줄이기 위해 석탄소비를 줄이기 위한 목적이다. 

 

세계 최대 소비국가인 중국의 LNG수입을 늘림에 따라 공급량을 늘리기 위한 개발프로젝트가 다수 진행되고 있다.

2030년까지 글로벌 LNG시장은 연간 2억톤 이상의 공급이 추가로 요구되고 있다. 2025년까지 연간 25~30 mtpa의 공급이 필요하다. Exxon Mobil, Royal Dutch Shell, Total 등이 오스트레일리아 등지에서 LNG 개발을 늘리고 있는 이유다.

 

 

 

 



▲카타르석유(Qatar Petroleum) 로고

 

김지하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