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럽·중동·아프리카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환경청(EAD), 전체 농장의 24%인 4734개가 버려져
기사입력: 2018/08/10 [08:39]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지하 기자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환경청(EAD)에 따르면 전체 농장의 24%인 4734개가 버려져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76%인 1만9660개만 제대로 운영되고 있는 중이다.

2018년 연말까지 농자를 지을 수 있는 토지에 대한 개량사업도 추진하고 있다. 현재 전국적으로 4000개에 달하는 농장이 대상이다.

농토의 85%가 자연환경 조건이 나빠지면서 악화되고 있다. 환경오염을 홍보하고, 식품과 작물의 안전, 자원관리, 토지이용 및 개발 등을 포함해 토양보호를 위한 정책을 펼치고 있다.

국제농업기구( FAO)의 기준에 따르면 염분이 많은 토양에서 작물을 재배할 경우에 수확량은 50%나 줄어든다. 토양의 위생과 품질이 농업에 중요한 이유다.

 

 

 



▲아부다비환경청(EAD) 로고

 

김지하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