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국
[중국] NEV 최대 제조기업 비야디(BYD), 2018년 7월 신차 판매량 3만7315대로 전년 동월 대비 0.7% 감소
기사입력: 2018/08/09 [09:07]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진호 기자

중국 NEV 최대 제조기업 비야디(BYD)에 따르면 2018년 7월 신차 판매량은 3만7315대로 전년 동월 대비 0.7% 감소했다. 이중 친환경 차량 판매량이 1만8793대로 전년 동월 대비 10.0% 늘어났다.

2018년 7월 친환경 차량 중 EV차량 판매량은 8176대로 전년 동월 대비 6.8% 확대됐다. PHV차량 판매량은 1만27대로 전년 동월 대비 16.3% 증가했다.

7월 친환경 버스 판매량은 578대로 전년 동월 대비 28.6% 감소했으며 동월 기타 상용차 판매량은 12대를 기록했다. 

2018년 7월 가솔린차량 판매량은 1만8522대로 전년 동월 대비 9.6% 감소했다. 이중 세단 판매량은 3173대, MPV 차량 판매량은 1만408대로 전년 동월 대비 각각 34.8%, 14.5% 줄어들었다. 반면 SUV 차량 판매량은 4941대로 전년 동월 대비 43.3% 늘어났다.

또한 2018년 1~7월 신차 총 판매량은 26만1812대로 이중 친환경 차량 판매량은 9만3677대, 가솔린 차량 판매량은 16만8135대를 기록했다.

친환경 차량 중 EV차량 판매량은 3만2016대, PHV차량 판매량은 5만7457대, 버스판매량은 4185대, 기타 상용차량 판매량은 19대이다.

2018년 1~7월 가솔린 차량 중 세단형 판매량은 3만9694대, SUV 차량 판매량은 3만6945대, MPV 차량 판매량은 9만1496대를 각각 기록했다.

2018년 BYD의 신차 판매 목표량은 60만대로 전년 대비 46.5% 확대 됐다. 이중 친환경 차량 판매 목표량은 20만대, 친환경 차량중 승용차 타입은 15만대로 설정했다.

지난 2017년 BYD의 매출액은 1060억위안으로 2016년 대비 2.3% 증가했지만 순이익은 19.5% 감소한 40억7000만위안을 기록했다.

중국 정부가 친환경 차량에 대한 보조금을 삭감하면서 2017년 순이익이 줄어들었으나 친환경 차량 육성정책의 영향으로 판매량이 회복세를 나타내고 있다.

 

 

 

 

 

 

 

 



▲중국 비야디(BYD) 로고

 

박진호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