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
나눔축산운동본부·축산관련단체협의회 "우리가 현재 안전을 보장받는 이유는 국가 위해 희생하신 국가유공자분들 덕분"
기사입력: 2018/06/20 [14:13]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 2018년 6월 20일 오후 나눔축산운동본부(공동대표 문정진 김태환), 군인공제회 임직원들이 서울시 구로구 소재 한 식당에서 6.25 참전 국가유공자 가정을 초청해 오찬과 함께 격려금, 기념품 등을 전달했다.  

 

"우리가 안전함을 보장받고 현재의 행복을 영위하는 이유는, 개인의 삶을 포기하고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국가유공자분들 덕분입니다."

 

20일 나눔축산운동본부 공동대표이자 축산관련단체협의회, 한국토종닭협회 문정진 회장(이하 문정진 공동대표)이 군인공제회와 함께한 6·25 참전 국가유공자 가정 위로 방문에서 이와 같이 말했다.

 

이날 사)한국토종닭협회, 사)전국한우협회, 사)대한한돈협회, 사)한국오리협회, 사)한국양봉협회 등 축산관련단체협의회(회장 문정진)와 나눔축산운동본부(공동대표 김태환, 문정진), 소상공인연합회(구로지구) 등은 군인공제회 직원들과 서울시 구로구 오류동에 거주하는 6·25 참전용사 정태숙(85세) 어르신 부부를 인근 음식점으로 초청해 오찬을 함께하면서 6·25 참전의 생생한 경험담을 청취하는 한편 위로금과 기념품 등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문정진 공동대표는 "국가유공자분들이 있으셨기에 오늘의 대한민국이 있는 것"이라며 "국가유공자들에 대한 사회적 관심을 높이고 이분들이 대접받는 생태계를 조성해야 한다"라고 말했다. 이어 문 공동대표는 "우리 축산단체 역시 국가유공자분들의 호국 정신을 이어받아 국가 발전을 위하고 선진 축산으로 발돋움한다는 일념으로 우리나라 식량 안보를 책임지겠다"라고 덧붙였다.

 

▲ 2018년 6월 20일 오후. 문정진 나눔축산운동본부 공동대표가 군인공제회와 함께한 6.25 참전용사 어르신과 오찬 자리에서 국토방위를 위해 젊은 날을 희생하신 어르신들에 대한 국가적 예우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 김용숙 기자

 

유철상 군인공제회 대외협력팀장은 "6·25 참전유공자분들이 이제 연세가 많아 거동이 불편하고 생활이 어려운 분들이 주변에 많이 계신다"라며 "국가를 위해 헌신하신 분들에 대한 사회적 관심이 필요하다. 오늘도 그러한 차원에서 직원들과 함께하는 자리를 마련했다"라고 말했다.

 

이에 정태숙 옹은 "군인공제회와 나눔축산운동본부 직원분들이 이렇게 직접 찾아주셔서 뭐라고 감사드려야 할지 모르겠다"라면서 "노병을 잊지 않고 찾아주어 감사하고 국가를 위해 전투에 참전했다는 사실이 더없이 자랑스럽다"라고 말했다.

 

식사 후 나눔축산운동본부 문정진 공동대표와 안승일 사무총장은 어르신 댁을 방문해 토종닭, 꿀, 한우, 한돈세트, 오리세트 등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서 문정진 공동대표는 "건강하게 오래오래 사셔야 한다. 어르신이 계시기에 오늘날의 우리가 있다"라며 어르신에게 다시 한번 예를 갖춰 감사를 표했다.

 

▲ 2018년 6월 20일 오후. 문정진 나눔축산운동본부 공동대표(오른쪽에서 두 번째), 안승일 나눔축산운동본부 사무총장이 서울시 구로구 소재 625 참전 용사 어르신 댁을 방문해 토종닭 맛닭 삼계탕, 오리 세트, 한돈 세트, 한우 세트, 꿀 등을 선물했다.     © 김용숙 기자

 

이에 정태숙 옹은 "우리나라 국민으로서 조국을 위해 몸을 바쳐 싸우는 건 당연한 일인데 이렇게 직접 찾아주시고 많은 선물도 주시니 고맙고 감사하다"라고 인사했다.

 

문정진 공동대표는 "어르신께서 기뻐하시니 우리도 기쁘다"라면서 "건강 잘 챙기시고 어르신처럼 국가를 위해 희생하신 분들에 대한 문재인 정부의 순결하면서도 따뜻한 보훈이 잘 실현되도록 주어진 위치에서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약속했다.

 

또한, 문 공동대표는 미허가 축사 적법화 문제, 토종닭, 달걀 가격 하락 등 어려운 축산 환경을 지내면서도 주변의 소외 이웃을 위한 나눔 행보에 동참해준 나눔축산운동본부 회원들에게 감사 뜻을 밝혔다.

 

안승일 나눔축산운동본부 사무총장은 "오늘 6·25 참전용사 어르신 위로와 격려 행사에 참여하게 되어 영광"이라며 "이분들이 있어서 오늘 우리가 풍요롭게 생활할 수 있음에 대해 감사하게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안 사무총장은 "미력하지만, 나눔축산운동본부가 함께할 수 있게 자리를 마련해주신 군인공제회 관계자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도 뜻깊은 자리에 기꺼이 동참하겠다"라고 덧붙였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