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럽·중동·아프리카
[영국] 저가상품판매점 파운드월드(Poundworld), 영업부진을 이유로 5300명 해고할 계획
기사입력: 2018/06/12 [11:33]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민진호 기자

영국 저가상품판매점 파운드월드(Poundworld)에 따르면 영업부진을 이유로 5300명을 해고할 계획이다. 일본의 천엔샵과 마찬가지로 대부분의 상품을 £1파운드 이하로 판매한다.

2016/17 회계연도 손실액은 1710만파운드로 전년 회계연도 540만파운드에 비해 크게 확대됐다. 점포 리스 비용이 57만파운드로 늘어난 것도 원인 중 하나다. 

현재 점포의 수익으로 임대료를 부담하기 어려운 상황이다. 파운드월드는 1974년 창업했는데 설립자인 에드워드는 2015년 1억5000만파운드에 회사를 TPG에 매각했다.

 

 

 

 

 



▲파운드월드(Poundworld) 로고

 

민진호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