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일본
[일본] 가전제품 대기업 파나소닉(パナソニック), 2020년 가전사업 매출액 3조엔 목표
기사입력: 2018/06/01 [11:4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최수민 기자

일본 가전제품 대기업 파나소닉(パナソニック)에 따르면 2020년 가전사업 매출액 목표를 3조엔으로 설정하고 영업이익율은 5%로 정했다.

중국과 인도에서 경제 발전에 따른 소득수준이 증가하고 있기 때문으로 냉장고, 세탁기, 에어컨 등 백색가전 중에서 고가격대 제품의 판매를 늘려나갈 예정이다.

특히 중국시장 매출액은 2018년 2200억엔, 2020년 3400억엔으로 목표를 설정했다. 현지 전자상거래 시장에 현지기업에 제품을 제공하고 프리미엄 상품을 강화해 나간다는 전략이다.

또한 전기자동차(EV), 하이브리드자동차(HV)에 사용되는 전기배터리사업은 제휴처 미국 테슬라의 생산체제 정비가 지연되고 있지만 타 제조사로 거래를 확대해 나가기로 결정했다. 

파나소닉의 자동차용 전기 배터리의 납품 실적은 2016년 50차종에서 2017년 58차종으로 확대됐다. 한국의 LG화학 등이 자동차용 배터리시장에서 경쟁하고 있지만 일본 자동차 제조업체와 협력을 강화하고 있다.

 

 



▲파나소닉(パナソニック, Panasonic) 로고

 

최수민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