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시아·오세아니아
[오스트레일리아] 5월 17일 경제동향-경제정책/찰더, 론치하우징 지난 5년간 전국적으로 무주택자 14% 증가 등
기사입력: 2018/05/17 [23:32]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미연 기자

오스트레일리아 노숙자를 돕는 비영리단체 론치하우징(Launch Housing)에 따르면 지난 5년간 전국적으로 노숙자 경험을 한 무주택자는 14% 증가한 것으로 집계됐다. 

지난 5년동안 퀸즐랜드주의 주도인 브리즈번(Brisbane)은 불안정한 주거생활을 한 사람의 수가 32%나 증가했다. 노숙의 주요인은 빈곤, 가정폭력, 생활비를 따라갈 수 없는 주택 및 사회복지수당 등이다.

 

오스트레일리아 빅토리아(Victoria)주정부 철도기업 빅트랙(VicTrack)에 따르면 사용기한이 만료된 트램을 저렴하게 판매하기로 결정했다.

멜버른(Melbourne)의 상징적인 더블유클래스트램(W Class trams) 237대가 은퇴하는데 그 중 134대를 1대당 A$ 1000달러의 저렴한 가격으로 판매할 방침이다.

 

오스트레일리아 첨가제 제조업체 티토믹(Titomic)에 따르면 세계에서 가장 큰 규모의 새로운 3D금속프린터를 출시했다. 

 

멜버른을 기반으로 하는 창업기업인 티토믹은 자사의 마운트웨벌리(Mount Waverley)창고에 설비된 거대한 3D금속프린터를 공개했다.

 

 

 

 

 

 

 

 

 



▲티토믹(Titomic) 로고

 

이미연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