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럽·중동·아프리카
[나이지리아] 시멘트 제조기업 Lafarge Africa, 2017 회계연도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나이지리아 운영 손실 확대로 인해 주식 7.42% 하락
기사입력: 2018/04/11 [08:49]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지하 기자

나이지리아 시멘트 제조기업 Lafarge Africa에 따르면 2017 회계연도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나이지리아 운영 손실 확대로 인해 주식이 7.42% 하락한 것으로 집계됐다.  

남아프리카공화국과 나이지리아 감가상각금액은 330억나이라, 12억5000만랜드를 기록했다. 나이지리아 증권거래소(NSE)에서 주식은 1년 최하치를 기록한 이후 7.42% 하락됐다.  

나이지리아 사업실적이 강세를 보이며 2018년에는 회복될 것으로 전망된다. 2017년 판매량은 2016년과 대비해 36% 상승됐다. 

나이지리아 시멘트산업은 경제성장율 둔화로 인한 낮은 수요로 큰 영향을 입었다. 남아프리카공화국은 정부 인프라시설 투자저조로 인한 치열한 경쟁으로 건설기업들이 어려움을 겪는 것으로 판단된다. 

 

 

 

 

 

 



▲Lafarge Africa 로고 

 

김지하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