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유럽·중동·아프리카
[나이지리아] 다국적 석유기업 셸(SNEPCo), 임시 폐쇄 이후 Bonga 원유 생산 재개
기사입력: 2018/02/07 [22:41]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지하 기자

나이지리아 다국적 석유기업 셸(SNEPCo)에 따르면 임시 폐쇄 이후 Bonga 원유의 생산을 재개했다. 파이프 시스템의 보수를 위하여 2017년 1월16일부터 28까지 임시 폐쇄됐다. 
 
향후 점검과 기기보수로 인해 2018년 1월 화물 선적이 지연됐다. Bonga 유전의 생산량은 1일 22만5000배럴이며 가스 생산량은 1일 1억5000만표준큐빅피트이다.

석유수출국기구(OPEC)가 원유 생산량 감축을 합의한 이후 국제유가가 상승하고 있다. 나이지리아는 감산국가에 포함되지 않아 생산량을 늘리는데 제한이 없는 상태라 생산재개가 가능한 것으로 판단된다.


 

 

 

 

 

 

 

 

 

 

 



▲셸(SNEPCo) 로고 

 

김지하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