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체육/관광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지역특화 소재 활용 콘텐츠 개발 본격 가동
기사입력: 2024/05/28 [09:22]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재)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원장 이인용)은 전남지역 특화 소재를 활용한 대표콘텐츠 개발에 본격적으로 나선다고 28일 밝혔다.

 

▲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전경  © 월드스타


2024년 전남 문화콘텐츠산업 지원사업 일환으로 추진하는 이 사업은 앞선 2월 영암군∙화순군∙해남군∙여수시∙나주시∙순천시 등 총 6개 시군의 참여를 확정하고 수행기업 선정 절차를 거쳐 5월부터 본격적으로 콘텐츠 개발을 시작한다.

 

콘텐츠는 ❖생성형 AI기술을 활용해 금마왕자와 월출산 처녀의 사랑이야기를 주제로 한 애니메이션(영암군) ❖운주사를 둘러싼 도선국사와 석공 설화,  운주사의 별자리 바위 등을 주제로 한 영상미 넘치는 미디어아트(화순군) ❖디노 르네상스(공룡의 재탄생) 아나몰픽 콘텐츠(해남군) ❖여수 금오도의 오색비경과 옥녀봉 설화를 현대적으로 재해석해 야간 미디어파사드(여수시) ❖나주배의 생육환경을 체험할 수 있는 실감콘텐츠(나주시) ❖팔마정신을 주제로 한 ICT융합형 공연(순천시) 등 다양한 형태로 선보일 예정이다. 

 

콘텐츠는 11월까지 개발을 완료해 도민 및 관람객 등에게 공개할 예정이며 전남도 내 전시관을 비롯해 박물관과 공연장과 온라인 등에서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이인용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 원장은 “지역의 특화자원을 활용한 콘텐츠 개발 지원은 도내 콘텐츠 기업의 성장을 돕고, 도민에게는 콘텐츠 문화향유 경험을 제공한다는 데 의의가 있다”라며 “앞으로도 지역 문화콘텐츠산업이 진흥할 수 있도록 콘텐츠 개발 지원에 힘쓰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전남정보문화산업진흥원은 1시군 1특화 콘텐츠를 목표로 2018년부터 2023년까지 19개 시군이 참여했으며 지역의 특화자원을 활용해 43개 콘텐츠를 개발∙보급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