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전/과학∙기술/보건∙환경
재단법인 브라이언임팩트, 신임 이사장에 박승기 전 카카오브레인 CEO 선임
기사입력: 2024/04/01 [11:56]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재단법인 브라이언임팩트 신임 이사장에 박승기 전 카카오브레인 CEO가 선임됐다. 박승기 신임 이사장은 2024년 4월 1일부터 공식적으로 재단 이사장직을 수행한다.

 

▲ 브라이언임팩트 박승기 신임 이사장  © 월드스타


브라이언임팩트 이사회는 박승기 이사장에 대해 “AI와 과학 기술을 활용해 사회문제를 해결하고자 하는 재단 방향성에 맞고 기존에 추진 중인 소셜임팩트 사업들과 신규 추진할 사업을 모두 잘 이끌 수 있는 적임자로 판단했다”라고 밝혔다.

 

브라이언임팩트는 2021년 김범수 카카오 창업자의 기부 선언을 통해 설립한 재단으로 AI를 비롯한 과학 기술을 십분 활용해 우리 사회 곳곳에 산재한 문제 해결에 이바지하는 것을 재단의 주요 사업 방향성으로 삼고 있다.

 

박승기 신임 이사장은 2007년 카카오의 전신인 아이위랩에서 카카오톡을 함께 개발한 주역이다. 김범수 브라이언임팩트 창립자와 함께 인공지능(AI) 기술 전문 기업인 카카오브레인의 설립 과정에 참여했다. 2018년 9월 김범수 전 카카오브레인 대표의 뒤를 이어 카카오브레인의 대표이사를 맡아 2021년 3월까지 대표직을 수행하며 카카오브레인의 성장에 중추적인 역할을 해왔다. 인사(HR)와 AI 관련 업무를 두루 거친 인물로 브라이언임팩트가 추구하는 재단 활동의 방향성을 잘 이해하는 동시에 브라이언임팩트가 앞으로 전개해 나갈 AI관련 사업에 대한 전문성과 실행력을 갖춘 인물로 평가받는다.

 

박승기 신임 이사장은 “브라이언임팩트는 기술이 사람을 도와 더 나은 세상을 만들 수 있다는 믿음을 기반으로 우리 사회의 변화를 이끌어나가는 소셜임팩트 기업 및 조직을 꾸준히 지원해 왔다”라며 “브라이언임팩트의 핵심 철학에 깊이 공감하며 지금까지 재단에서 성실히 수행해 온 기존 사업들을 토대로 더욱더 AI 전문성을 갖춘 공익사업들을 힘 있게 추진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브라이언임팩트는 기술을 이용한 사회문제 해결 공모사업인 ‘사이드 임팩트’, AI 관련 논문을 지원하는 모두의연구소 ‘페이퍼샵’ 지원, 사회 문제 해결에 이바지하는 혁신조직을 지원하는 ‘임팩트 그라운드’, 사람에 대한 지원을 통해 소셜임팩트 창출을 꾀하는 ‘브라이언 펠로우’, 중증장애인 고용 확대 사업 등 다양한 프로젝트를 통해 우리 사회에 더욱 대담한 도전과 새로운 시도가 이루어지도록 힘쓰고 있다.

 

브라이언임팩트가 추진하는 다양한 프로젝트 관련 자세한 정보는 브라이언임팩트 공식 홈페이지( https://brianimpact.org )에서 확인할 수 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