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인권/복지·교육/서적
[Gaze]참·거짓에 대한 나의 의견은? 내가 법관·윤리위원회 위원이라면?
기사입력: 2022/07/01 [03:3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최근 A 정당 A 대표의 과거 행동과 관련해

 

 ▓ A 대표는 수년 전, 당시 스타트업 B 회사 B 대표 등으로부터 성 상납을 받은 후 P 전 대통령 시계를 선물했다는 주장이 일고 있다.

 

이에 A 대표는 즉각 반발하며 B 대표 측에게 "시계의 일련번호가 무엇이냐?"를 언급하고 B 대표 측 주장은 사실이 아니며 S 전 대통령 시계를 본 적도 없다고 반박했다.

 

한편, C 유튜브 채널은 최근 영상을 통해 "S 전 대통령 시계는 일련번호가 없다"라면서 '일련번호 운운하며 B 측이 거짓말을 했다고 한 A 대표의 말은 허위'라고 주장했다.

 

자. 그렇다면 과연 -

 

일련번호가 있는지, 없는지 등 관련 시계에 대한 기본적인 사실도 모르고 B 대표 측에게 일련번호를 물은 A 대표는 

 

1번 B 대표 측에게 S 전 대통령 시계를 준 것인가?

2번 S 전 대통령 시계를 주기는커녕 보지도 못한 것인가?

3번 기타

 

▓ A 대표는 B 대표가 지속해서 제기한 θ 상납 의혹에 대해 직접적인 반박 대신 간접적인 표현(증거 부재 등)으로 'θ 상납을 받지 않았음'을 역설해 왔다.

 

자, 과연 당시 A 대표는

 

1번 B 대표 측으로부터 θ 상납을 받지 않았을까?
2번 θ 상납은 받았으나, 만취해서 기억이 없는 것일까?

3번 기타

 

위 ▴두 가지 의혹과 관련해 월드스타(이하 월스) 독자님의 의견과 ▴해당 인물에 대한 처분(내가 법관이라면? 내가 윤리위원회라면 해당 인물을 어떻게 할 것인가? 등) 관련 의견을 wsnews@daum.net으로 보내주시기 바랍니다.

 

의견을 묻는 이유: 월스를 사랑하시는 독자님의 공정성과 판단력 등이 궁금합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