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연예·관광·체육
보령국제요트대회, 경기 외 다채로운 부대행사 준비
기사입력: 2022/06/30 [05:1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동희 기자

 국내 첫 아시아요트연맹 공인 요트대회인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가 다채로운 부대행사를 준비한다.

 

30일 해양정책과 해양레저관광팀에 따르면 7월 20일부터 7월 24일까지 보령요트경기장과 대천해수욕장 수역에서 개최하는 아시안컵 보령국제요트대회에는 개최국 한국을 포함해 덴마크·포루투갈·이탈리아·프랑스 등 해외 16개국 77명이 참가해 열띤 경쟁을 펼친다.

 


대회 조직위는 경기 외에도 ▴보령국제요트대회 홍보관 ▴서해바다 요트탐험대 ▴지역 관광(리저브데이) 등을 운영해 참가 선수단과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한다.

 

우선 대회 시작 전인 7월 6일부터 7월 8일 사이 1박 2일로 서해바다 요트탐험대를 운영해 서해의 아름다운 섬을 알리는 동시에 세일링 로드를 개발하는 일거양득 효과를 얻을 계획이다. 서해바다 요트탐험대는 보령국제요트대회 누리집에서 전국 중·고등학생을 대상으로 공개 모집해 선발한 5명의 참가자와 함께 크루저 요트를 타고 요트경기장에서 출발해 외연도와 격렬비열도를 탐방하고 돌아오는 행사다. 특히 서해바다 요트탐험대는 이번 대회의 전 과정을 담을 다큐멘터리 촬영과 한국방송(KBS) 생생정보통 촬영을 함께 진행하여 7월 11일 방송할 예정이다.

 

아울러 보령해양머드박람회 기간인 7월 16일부터 8월 15일까지 박람회장에 보령국제요트대회 홍보관을 마련, 충남 요트산업의 성장기반 마련 및 요트문화의 저변을 확대한다. 대회 홍보 영상을 상영하고 J70과 옵티미스트, 49er, 카이트서핑 등 요트 공중 모빌을 전시한다.

 

이와 함께 해외에서 입국한 선수단과 임원 등 140여 명을 대상으로 중앙시장 등 보령지역 관광 기회를 제공하고 보령해양머드박람회도 참관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충남도 해양정책과 해양레저관광팀은 “보령국제요트대회가 해양레저스포츠 대중화, 해양레저산업 저변 확대의 토대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전 국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했다.

 

한편 이번 대회는 7월 22일 오후 5시 보령해양머드박람회 상설무대에서 선수단과 충남도지사 등 주요 내·외빈 3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회식을 열고 대회 막을 올린다.

 

행사 관련 자세한 사항은 보령국제요트대회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다.

 

박동희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