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경제일반·농수축산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 ‘Open Bridge’ 참가 기업 모집
기사입력: 2022/01/24 [08:3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강서영 기자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는 2월 28일까지 혁신 스타트업과 협업을 희망하는 대·중견 기업을 모집한다.

 

‘2022 Open Bridge (오픈 브릿지)’는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가 국내외 대·중견 기업(이하 수요 기업)과 추진하는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으로 2022년부터는 크게 △오픈 이노베이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 △매칭데이 △밋업데이로 세분화해 운영한다.

 


오픈 이노베이션 액셀러레이팅 프로그램은 수요 기업과 사업화 협력이 가능한 스타트업을 공모로 선정하고 해당 스타트업이 안정적으로 성장하도록 액셀러레이팅을 제공한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스타트업 전 주기 프로그램으로 필요 요소를 지원해 중도 이탈 없이 스타트업과 수요 기업의 오랜 파트너십을 유지할 수 있다.

 

매칭데이는 수요 기업의 사업적 수요를 바탕으로 공모를 통해 혁신 스타트업과 협업 매칭을 지원하며 기업 내부에서 해결하기 어려운 문제를 스타트업 기술로 빠르게 해결하는 장점이 있다. 2021년 △롯데월드·롯데컬처웍스 △BMW 그룹 코리아 △대교 △농협경제지주와 함께 총 4회를 진행했으며 424개 스타트업이 지원해 55번의 1차 미팅을 진행했다. 2021년에 이어 2022년에도 사업화 협력이 확정된 스타트업에는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가 연계 협력 비용을 일부 지원해 수요 기업-스타트업 간 협력 체제를 공고히 할 계획이다. 이 외에 협업 스타트업 대상 △센터 직접 투자 검토 및 투자사 연계 △사업화 자금 지원 △보도자료 등 홍보 지원 △클라우드 크레디트 제공 등을 검토를 거쳐 지원한다.

 

밋업데이는 수요 기업의 오픈 이노베이션 니즈를 기반으로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추천을 통해 스타트업을 매칭하는 구조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내 기존 보육 기업과의 폐쇄형 매칭을 거쳐 빠른 사업화 협력을 도모할 수 있어 주목받는다. 2021년 55개 수요 기업과 총 128회의 스타트업 매칭 미팅을 진행해 25건의 사업화 연계를 성사시켰다. 연계 협력은 사업 계약 체결, 기술 검증(PoC) 진행, 전략 투자, 마케팅·판로 협업 등 다양한 형태로 시행했다. 아울러 전담 기업 KT와 2016년부터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함께 운영하며 누적 90건 이상의 PoC, 전략 투자, 상용화 등 사업화 연계를 진행했다.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담당자는 “지난 한 해 오픈 이노베이션 프로그램을 수행하며 얻은 노하우를 바탕으로 수요 기업과 스타트업의 연계 협업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며 “다양한 오픈 이노베이션 협력 모델을 구성한 만큼 2022년에는 더 내실 있는 프로그램으로 운영할 예정이니 수요 기업의 많은 신청을 바란다”고 말했다.

 

오픈 이노베이션 수요 기업 모집 상세 내용은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강서영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