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나눔·선행·복지
서울 사랑의열매, 필(必)환경 도시만들기 사업·디지털약자 온택트 활용능력 향상 지원사업에 총 8억5천만 원 지원
기사입력: 2021/11/29 [15:47]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대원 기자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는 신규 기획사업으로 ‘필(必)환경도시 만들기 프로젝트’사업과 ‘디지털약자들의 온택트 활용능력 향상 지원사업’을 기획해 사회복지기관에 총 8억 5천만 원을 지원하기로 했다.

 


서울 사랑의열매는 11월 29일 오후 2시 서울시 중구 사랑의열매회관에서 신규기획사업에 대한 배분금 전달식 및 교육을 진행했다.

 

특히 서울 사랑의열매는 이날 전달식이 환경 관련 사업을 설명하는 만큼 전달식에 필요한 현수막은 디지털로 대체하고 보드도 친환경 소재로 만드는 등 필환경 시대(환경을 지키거나 보호하는 태도가 반드시 필요한 시대) 변화에 맞춘 첫발을 내디뎠다.

 

‘필(必)환경도시 만들기 프로젝트 사업’은 사회복지에서도 필(必)환경에 대한 인식을 강화해 지역사회에서 환경개선에 대한 인식을 확대하고 시민들의 환경에 대한 관심을 높이려는 취지로 기획했다. 이 사업을 통해 환경문제에 직접 대응하는 활동 및 다양한 체험을 통한 환경인식개선을 지원하고 탄소배출 감소, 폐기물 방치 및 쓰레기 배출감소를 위한 다양한 자원 순환을 지원한다는 구상이다.

 

‘디지털 약자들의 온택트 활용능력 지원사업’은 사회복지 서비스의 패러다임이 전환함에 따라 디지털 약자들의 온택트 활용 능력을 향상하기 위한 장비 지원 및 조직화, 사례관리 사업을 시행해 당사자 역량강화에 이바지하고자 했다.

 

서울 사랑의열매 김진곤 사무처장은 “필(必)환경사업과 디지털약자 온택트강화 지원사업은 사랑의열매가 시대의 흐름에 맞춰 사회복지계를 지원하기 위한 사업이다”라며“사랑의열매는 이러한 사업을 통해 상대적으로 환경오염에 노출되어 취약계층이 겪는 환경 불평등과 디지털 불평등을 해소해 취약계층이 겪는 문제들을 완화시키기 위해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