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식품·안전·환경·과학
충남보건환경연구원 “미세먼지 세심하게 대비하세요”
충남보건환경연구원, 2021년 2월 들어 미세먼지 주의보 7회 발령…앞으로 빈번해질 것으로 예측
기사입력: 2021/02/19 [14:00]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지은 기자

 

▲ 왼쪽부터 충남 내포 대기오염측정소(초미세먼지, 미세먼지 측정), 충남형 대기질 예측진단시스템(대기질종합상황실)  © 월드스타


 충남보건환경연구원(원장 최진하)이 최근 빈번하게 발생하는 고농도 미세먼지에 대비해 실외활동 자제 등 국민행동요령 준수를 당부했다.

 

19일 충남보건환경연구원에 따르면 2021년 2월 들어 도내에서 총 7차례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됐다.

 

미세먼지는 국외에서 대부분 유입됐고 대기 정체로 인해 충청권과 수도권에 집중적으로 발생하며 장기간 지속 양상을 보였다.

 

도 보건환경연구원은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에 대비해 ‘충남형 대기질분석진단시스템’을 활용, 발생 72시간 전 예측자료를 시군에 통보하고 있다. 이는 2020년 고도화사업을 완료한 데 따른 것으로 충남권역을 세분화해 정밀하게 예측 분석이 가능해졌다.

 

시군은 이 자료를 통해 비상저감조치 활용 및 도민 건강 피해 예방 등에 선제적으로 활용하고 있다.

 

이와 별개로 미세먼지주의보 안내는 시·군, 교육청, 경찰청, 언론기관 등 39개 기관 FAX 전송하고 건강피해 예방을 위해 문자 알림 서비스를 하고 있다.

 

자세한 미세먼지 발생 동향 및 정보는 연구원 홈페이지에서도 확인할 수 있다.

 

도 보건환경연구원 관계자는 “앞으로 빈번한 고농도 미세먼지 발생이 예측되므로 노약자, 어린이 등 건강 민감계층은 보건용  마스크를 착용해 달라”라며 “실외활동 자제 등 고농도 미세먼지 대응요령에 따라 행동하며 대기 질 정보를 수시로 확인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김지은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