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연예
밀양시, 2021년 여성농업인 바우처 지원사업 신청 접수
기사입력: 2021/01/12 [11:06]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월드스타 편집국

 밀양시는 여성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추진한 ‘2021년 여성농업인 바우처 지원사업’ 신청을 2월 5일까지 받는다.

 

여성농업인 바우처 지원사업은 문화적 여건이 열악한 농촌지역의 여성농업인에게 문화활동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 1인당 연간 13만 원(자부담 2만6천 원 포함)의 바우처카드를 발급해주며 카드는 의료분야 등 30개 업종을 제외한 모든 업종에서 사용할 수 있다.

 

지원대상은 농촌지역에 거주하는 만20세 이상 ~ 만 70세 미만(1951년 1월 1일~ 2001년 12월 31일 출생자)의 농업경영체에 등록된 여성농업인이다. 단, 2020년 바우처카드 전액 미사용자, 건강보험 직장가입자, 사업자등록자, 종합소득이 3,700만 원을 초과하는 자 및 문화누리바우처 대상자 등 유사한 복지서비스 수혜자는 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을 희망하는 여성농업인은 신분증, 건강보험자격득실확인서, 농업경영체등록확인서 및 소득금액증명원을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 제출하면 된다.

 

월드스타 편집국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