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수축산·경제일반
충남도, 지방세 등 고액·상습 체납자 389명 공개
1년 경과 1,000만 원 이상 지방세·지방세외수입 체납자 정보 게재
기사입력: 2020/11/18 [11:01]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동희 기자

 충남도는 지방세 심의위원회를 통해 명단 공개 대상 지방세 및 지방세외수입 고액·상습 체납자 389명을 확정하고 도 누리집 등에 명단을 공개했다고 18일 밝혔다.

 

체납자 명단 공개는 ‘지방세징수법’ 제11조 및 ‘지방세외수입금의 징수 등에 관한 법률’ 제7조의3에 따른 것으로 △체납 발생 1년 경과 △체납액 1,000만 원 이상을 대상으로 한다.


이번 명단 공개 체납자 389명 중 지방세 체납자는 365명, 지방세외수입 체납자는 24명으로 집계됐다.

 

지방세 체납자 365명이 납부하지 않은 지방세는 △개인 266명 87억1,800만 원 △법인 99개 58억7,800만 원 등 총 145억9,600만 원이다.

 

지방세외수입 체납자 24명이 납부하지 않은 지방세외수입금 체납액은 △개인 21명 29억9,500만 원 △법인 3개 5,258만 원으로 총 30억4,700만 원이다.

 

체납자를 유형별로 보면 △부도 및 폐업 224명 △자금난 및 행방불명 134명 △ 무재산 7명 등으로 나타났다. 금액별로는 △1억 원 이하 342명 △1∼3억 원 19명 △3억 원 초과 4명으로 집계됐다.

 

한편 도는 이번 명단 공개에 앞서 2020년 4월부터 6개월간 소명 기간을 통해 6억2,600만 원의 체납액을 징수하는 성과를 거뒀다.

 

체납자 명단은 도와 시·군, 행정안전부 누리집 등을 통해 확인할 수 있으며 공개 내용은 성명과 주소, 체납액 등이다.

 

도 관계자는 “지방세 고액·상습 체납자 명단 공개는 납세에 대한 경각심 고취, 성숙한 납세 문화 정착, 성실 납세자와의 형평성 등을 고려해 시행하는 제도”라며 “공개 명단에 오른 체납자에 대해서는 금융기관을 통한 재산 조회, 은닉재산 추적 조사, 출국 금지 등 각종 행정제재 조치를 해 조세 정의를 실현할 것”이라고 말했다.

 

박동희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