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연예
경기도 ‘2020 경기 웹툰컨퍼런스’ 개최
기사입력: 2020/11/17 [10:3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민수연 기자

 


 경기도는 11월 24일 경기창조경제혁신센터(경기도 판교) 국제회의장에서 웹툰·콘텐츠 산업 관계자 및 일반인을 대상으로 ‘2020 경기웹툰컨퍼런스’를 개최한다.

 

경기도가 주최하고 한국만화영상진흥원과 경기콘텐츠진흥원이 공동으로 주관하는 2020 경기웹툰컨퍼런스는 50여 명의 사전신청자가 오프라인으로 현장에 참여하고 모든 과정은 유튜브를 통해 생중계한다.

 

‘2020 경기웹툰컨퍼런스’는 국내 웹툰 산업 현황을 공유하고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웹툰 생태계 점검 및 웹툰IP(지식재산) 비즈니스의 혁신적 비전을 제시한다는 취지로 기획했다. 행사는 웹툰 비즈니스 컨퍼런스와 웹툰 작가와 토크쇼 총 2부로 구성했다.

 

1부 ‘웹툰 비즈니스 컨퍼런스’는 3개 세션을 통해 다양한 발표와 토론을 진행할 예정이다. 먼저 ‘포스트코로나 시대 웹툰 생태계 현황과 전망’을 주제로 하는 제1세션의 발표는 박인하 부회장(한국만화가협회)과 서범강 회장(한국웹툰산업협회)이 맡는다. 이어 황남용 대표(재담미디어), 강태진 대표(웹툰가이드), 이채윤 파트장(우아한형제들 만화경)이 토론을 펼친다. 이어지는 제2세션의 주제는 ‘웹툰 생태계의 비즈니스 모델 혁신’으로 웹툰 플랫폼의 비즈니스 모델 등을 중점으로 다룬다. 발표는 김여정 실장(네이버웹툰), 박석환 교수(한국영상대학교), 박세현 소장(만화문화연구소 엇지)이 맡는다. 김동우 대표(만화가족)와 강성규 실장(엔씨소프트 버프툰)이 토론을 이어간다. 제3세션은 ‘슈퍼IP 트랜스미디어 전략’을 주제로 진행하며 웹툰IP를 활용한 다양한 비즈니스 사례를 소개할 예정이다. 제3세션 발표는 홍민영 부사장(카카오페이지), 유정훈 대표(영화사 메리크리스마스), 심준경 대표(와이랩)가 맡는다. 토론에는 이성업 대표(레진엔터테인먼트)와 김보통 작가(작품 아만자)가 참여한다.

 

2부 행사는 좀 더 편안한 분위기에서 토크쇼로 진행한다. ‘웹툰 토크쇼-전지적 웹툰작가 시점’에서는 짤태식 작가(짤툰, 금수친구들), 송채윤 작가(선의의 경쟁), 활화산 작가(편의점 샛별이), 재아 작가(신석기녀) 등이 토크쇼 게스트로 출연한다. 웹툰작가로 데뷔하기까지의 이야기, 마감 관련 에피소드 등 웹툰 작가의 현실과 삶을 예능 토크쇼 형식으로 풀어낼 예정이다. 또한, 웹툰 산업 각 영역에서의 고충을 공유하고 산업 관계자들의 경기도에 대한 기대와 바람을 나누는 자리를 마련했다.

 

임병주 경기도 콘텐츠산업과장은 “2020 경기 웹툰컨퍼런스를 통해 세계  시장을 주도하는 대한민국 웹툰산업의 발전상을 공유하고 웹툰IP 비즈니스의 비전을 제시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웹툰에 관심 있는 많은 분의 참여를 기다린다”라고 밝혔다.

 

행사 관련 자세한 내용은 2020 경기웹툰컨퍼런스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온·오프라인 참가 등록은 홈페이지, 이벤터스및 온오프믹스를 통해 할 수 있다.

 

민수연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