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나눔·선행·복지
아프로존, 서울 사랑의열매 ‘나눔명문기업 4호’ 가입
기사입력: 2020/11/16 [17:01]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대원 기자

 


 대한민국 줄기세포 피부과학을 선도하는 전문 기업 아프로존(회장 김봉준)은 11월 12일 서울시 중구 정동 사랑의열매회관을 찾아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의 ‘나눔명문기업 서울 4호’로 이름을 올렸다.

 

아프로존은 이날 서울 지역 중견·중소기업 중 네 번째로 나눔명문기업에 가입했다. 아프로존은 매년 루비셀의 사랑나누기 신년음악회를 개최해 6년 연속 수익금 전액을 서울 사랑의열매에 기부하고 있으며 2020년 3월에는 코로나19 피해 지원을 위해 대구 경북 취약계층에 1억 원을 기부한 바 있다.

 

2016년에는 아프로존 김봉준 회장이 서울 사랑의열매 고액기부자 모임인 ‘아너소사이어티’ 정회원으로 가입하고 총 1억 원을 기부하는 등 기업의 이윤을 사회에 환원하는 사회적 기업의 역할에 매년 적극적으로 임하고 있다.

 

행사에 참석한 차상복 대표는 “아프로존은 다양한 활동으로 어려운 이웃을 후원하고 있다며 상생과 나눔은 기업의 역할이자 책임이라고 생각하기 때문이다”라고 전했다. 이어 “이 코로나라는 위기를 잘 이겨내어 다음엔 더 큰 금액으로 더 기쁜 약속을 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라고 덧붙였다.

 

2012년 설립한 아프로존은 인체줄기세포배양액 함유 화장품 브랜드 ‘루비셀’과 ‘아토락’, 자연주의 건강기능식품 브랜드 ‘허브레쥬메’까지 총 3개의 브랜드를 보유하고 있다. 현재 국내뿐 아니라 미국, 태국, 일본, 말레이시아, 홍콩, 대만, 싱가포르 등 세계 시장에서도 품질을 인정받고 기업 가치를 높여 나가고 있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