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식품·안전·환경·과학
충남도, 도내 도립공원 단풍철 단체 탐방 ‘제한’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코로나19 차단 위한 방역 조치” 준수 당부
기사입력: 2020/10/16 [10:03]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동희 기자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가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충남도 내 도립공원 단체 탐방을 제한하기로 했다.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는 10월 17일부터 11월 15일까지 4주간 덕산, 칠갑산, 대둔산 도립공원 단체 탐방을 제한하고 시설 방역을 강화한다고 16일 밝혔다.

 

단체 탐방 제한은 밀폐되지 않은 도립공원이 실내보다 비교적 안전하다는 인식에 따라 산행객이 증가할 것에 대비해 결정했다.

 

도 산림자원연구소는 주차장 이용을 통제해 단체 탐방을 제한할 계획이며 도립공원 내 탐방로도 31개 중 11개 구간을 입산 통제한다. 또, 탐방객을 대상으로 입산 전 발열 확인, 마스크 착용, 손 소독 등 방역지침 준수 여부를 점검할 방침이다.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는 감염병 예방 및 안전한 탐방을 위해서는 △탐방로 입구, 전망대 등 밀집 구간은 오래 머물지 않기 △어디서든 2미터 이상 거리두기 △탐방로 우측 한 줄 통행하기 △공용 공간 마스크 착용 △손 씻기 등 방역수칙을 준수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는 탐방로 입구와 주차장에 단체 탐방 자제 현수막을 게시하고 거리두기 캠페인을 전개할 예정이며 개방한 탐방로 모든 구간의 다목적 위치 표지판에 ‘마스크 착용 깃발’도 부착해 방역수칙 준수를 강조할 계획이다.

 

이태윤 충남도 산림자원연구소 도립공원과장은 “올해는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가을의 정취를 비대면으로 느껴보는 것도 좋은 방법이 될 것”이라며 “단풍놀이를 즐기기 위해 도립공원을 찾는 경우에는 가족 등 소규모 단위로 방역수칙을 준수하면서 안전하게 이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박동희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