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나눔·선행·복지
지파운데이션 "코로나19 확산에도 기업 물품 기부 등 나눔 문화 확산"
기사입력: 2020/09/18 [17:09]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대원 기자

 

▲ 기업이 기부한 물품  © 월드스타


 국제개발협력NGO 지파운데이션(대표이사 박충관)이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19(코로나19) 확산으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 속에도 기업들의 물품 기부는 증가하고 있다고 18일 밝혔다. 지파운데이션은 기업의 제조·판매 제품 등 물품 기부를 통해 취약계층을 도울 수 있는 물품 지원 사업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지파운데이션은 크린랲, 동아제약, 포브 등 기업의 자사 제품 기부를 통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위기가정, 여성청소년, 미혼모 등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지속적으로 후원물품을 지원하고 있다.

 

또한, 지파운데이션에서 운영 중인 나눔가게 ‘지스토어’에서 육육걸즈, 한스스타일, 맨인스토어 등 기업들로부터 기부받은 의류와 생활용품을 소비자들에게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고 이를 통해 얻은 수익금을 국내외 아동청소년, 독거노인 등 소외된 이웃을 위해 사용하고 있다. 

 

지파운데이션에 기부 가능한 물품은 일상생활에 필요한 의류, 생리대, 화장품, 전자제품을 비롯해 중고도서 등 다양한 제품으로 기부된 물품에 대해 기부금 영수증 발행도 가능해 기부자는 세제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지파운데이션 배소진 과장은 “물품 기부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위기가정 등 어려운 분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는 나눔이다”라며 “기업 및 임직원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라고 밝혔다.

 

지파운데이션은 2016년 외교부로부터 인가를 받은 국제개발협력NGO이며 국내 아동·청소년지원사업, 독거노인지원사업 등을 비롯해 해외 개발도상국을 대상으로 교육지원, 보건의료사업 등 활발한 사업을 수행 중이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