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지자체(성명/논평)·교육
경기도 대표 도서관 공식 명칭에 ‘경기도서관’ 선정
기사입력: 2020/09/18 [11:12]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 경기도서관 조감도  © 월드스타


 2023년 수원 광교 경기융합타운 내 완공 예정인 경기도 대표도서관의 이름이 ‘경기도서관’으로 결정됐다.

 

이번 공모를 통해 새 이름을 얻은 경기도서관은 총사업비 1,101억 원, 연면적 3만300㎡ 규모로 수원시 영통구 이의동 경기융합타운 내 건립하며 2023년 12월 개관을 목표로 현재 설계를 추진 중이다.


경기도는 7월부터 8월까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진행한 경기도대표도서관 명칭 공모 당선작을 선정하고 경기도 홈페이지 ‘경기도의 소리’를 통해 발표했다.


도는 도서관명, 별칭, 주요 공간명 등 7개 분야 총 2,678건의 응모작 중 전문가심사를 통해 후보작을 20건으로 추렸고 8월 17일부터 8월 31까지 진행한 선호도조사 결과를 반영해 도서관 명으로 ‘경기도서관’을, 별칭으로 ‘달팽이도서관’을 최종 선정했다. ‘경기도서관’은 경기도대표도서관의 역할과 정체성을 명확하게 표현했고 ‘달팽이도서관’은 도서관 외관이 주는 이미지와 ‘달팽이처럼 느리지만 꾸준하게 지식탐구를 향해 나아가는 도서관’이라는 의미를 상징적으로 잘 표현했다는 평가를 받았다. 이밖에 주요 공간명칭으로는 ‘경기정보마루(경기‧평화자료실)’, ‘창작마루(메이커스페이스)’, ‘새꿈마루(취‧창업자료실)’, ‘SW체험누리(SW체험공간)’, ‘함께이룸(협업공간)’이 선정됐다.


도는 명칭공모 최종 당선자에게 30만~15만 원, 선호도조사 후보작에 15만~8만 원의 상금을 지역화폐 또는 온누리상품권으로 지급할 예정이다. 또한, 명칭공모와 선호도조사에 참여한 170명을 추첨해 모바일 상품권을 지급한다.


연제찬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이번 명칭 공모와 선호도조사를 통해 경기도대표도서관 건립에 대한 전국적 인식이 확대됐을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앞으로 대표도서관 건립의 주요 과정을 도민과 공유해 도민의 사랑을 받는 도서관으로 만들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도는 도내 도서관을 대표하는 정책도서관으로서 경기도서관의 운영 방향을 ‘정책‧허브도서관’, ‘경기‧평화도서관’, ‘미래지향도서관’, ‘지식소통도서관’ 등 네 가지로 제시하고 경기도서관을 통해 도내 모든 도서관의 발전을 이끌고 도민을 위한 지식정보서비스를 제공할 계획이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