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나눔·선행·복지
커스텀어클락, 저소득 자립청년 위해 2억 원 상당 의류 기부
기사입력: 2020/07/02 [09:00]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대원 기자

 


 씨오리퍼블릭의 캐주얼 브랜드 커스텀어클락이 서울 사회복지공동모금회(회장 윤영석, 이하 서울 사랑의열매)에 2억 원 상당 의류를 기부했다.

 

씨오리퍼블릭 김병관 과장은 7월 1일 오후 서울 중구 세종대로 사랑의열매 회관을 찾아 의류를 기부했다. 전달한 의류는 돈보스코자립생활관을 통해 자립을 준비하는 저소득 청년들에게 지원할 예정이다.

 

씨오리퍼블릭 김병관 과장은 “작년에 이어 올해도 청년들에게 필요한 의류를 전달할 수 있어 기쁘다”라며 “앞으로도 지역사회 소외계층을 위해 꾸준히 나눔을 실천하는 기업이 되도록 노력하겠다”라고 전했다.

 

이에 양호영 서울 사랑의열매 자원개발팀장은 “기부해주신 물품은 1020대에 인기 있는 브랜드로 새 출발을 준비하는 청년들에게 꼭 필요한 물품”이라며 “서울 사랑의열매는 기부해주신 의류뿐 아니라 청년들의 자립을 위하는 기업의 따뜻한 응원을 전달하는 창구로서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씨오리퍼블릭은 서울 사랑의열매에 2015년부터 현재까지 저소득 자립 청년을 위한 기부를 매년 진행하고 있으며 총 5억6천만 원 상당 의류를 기부하며 나눔 문화 확산에 이바지하고 있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