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부·국회(정책·법안·토론회)
서영교 의원, 21대 국회 전반기 행정안전위원장 선출
기사입력: 2020/06/29 [16:13]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 서영교 국회의원     © 월드스타

 

서영교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서울 중랑구갑)이 6월 29일 국회 본회의에서 제21대 국회 전반기 행정안전위원장으로 선출됐다.

 

행정안전위원회는 국민의 안전을 지키고 국민 편의를 담당하는 행정안전부와 경찰청, 소방청, 인사혁신처를 비롯해 국민의 가장 소중한 권리인 선거투표를 공정하게 관리하기 위한 중앙선거관리위원회를 소관기관으로 두고 있다. 

 

서영교 의원은 행안위 위원장 당선 소감에서 “행정안전위원장이라는 막중한 자리에 선출해주신 것에 깊은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라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온 국민이 어려운 시기를 보내시는 와중에 국민의 안전을 책임지는 행정안전위원장으로서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라고 밝혔다. 이어 “행정안전위원장으로서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키고 살기 좋은 대한민국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다짐했다.

 

서영교 의원은 3선 국회의원으로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국방위원회, 교육위원회, 예산결산특별위원회 위원과 운영위원회 간사 및 사법개혁특별위원회 간사를 맡아 다양한 성과를 이뤄냈으며 민생 행복에 초점을 두고 활발한 의정 활동을 펼쳐왔다. 

 

지난 19대 국회에서는 살인죄에 대한 공소시효를 폐지한 ‘태완이법’을 대표 발의해 통과시켜 억울한 국민을 대변했으며 20대 국회에서는 ‘고교무상교육법’을 대표 발의 통과시켜 가계부담을 완화시켰다.

 

서영교 의원은 이러한 성과를 인정받아 2012년 19대 국회에서 중랑구(갑) 국회의원으로 당선한 뒤 20대 총선에서 약 54%, 21대 총선에서 약 58%의 압도적인 득표율로 3선에 성공했다.

 

서영교 의원은 중랑구에서 초중고를 모두 졸업하고 이화여자대학교 총학생회장을 역임했다. 이후 2000년 새천년민주당 창당 발기인으로 정치 활동을 시작해 2003년 민주당 부대변인, 2007년 노무현대통령 청와대 춘추관장 겸 보도지원비서관으로 활동했고 2012년 국회 입성 후 홍보위원장, 원내대변인, 전국여성위원장, 원내수석부대표 등 당내 요직을 두루 거치며 전문성을 인정받았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