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서적·연예
영탁,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 생애 첫 연기 도전
기사입력: 2020/05/20 [10:33]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수지 기자

 

▲ 가수 영탁  © 월드스타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극본 신소라, 연출 남성우, 제작 스튜디오 HIM)이 미스터트롯의 트롯맨 영탁의 특별 출연을 알렸다.

 

드라마 ‘꼰대인턴’은 최악의 꼰대부장을 부하직원으로 맞게 된 남자의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을 그린 오피스 코미디이다.

 

미스터트롯의 영탁이 방송 전부터 뜨거운 화제를 모아온 드라마 ‘꼰대인턴’의 첫 번째 OST 주자로 이목을 집중시킨 데 이어 이번에는 특별출연을 확정하며 생애 첫 연기에 도전한다.

 

‘꼰대인턴’의 첫 번째 OST 주자로 나선 영탁은 젊은 세대의 풍자적 표현인 '꼰대'와 '라떼'를 재미있게 해석한 '꼰대라떼'라는 곡으로 오늘 밤 첫 방송에서 공개된다. 또한, 해당 음원은 5월 21일 낮 12시 음원 발매 예정이다.

 

‘꼰대인턴’은 ‘갑을 체인지 복수극’이라는 기발한 콘셉트가 시선을 사로잡는다. 최악의 꼰대부장을 부하로 만나게 된 모든 게 완벽했던 젠틀상사는 복수를 감행하는 동안 자신도 모르는 ‘꼰대력’을 드러내고 시니어 인턴이 된 꼰대부장은 재취업한 직장에서 살아남기 위해 ‘꼰대근성’을 버리려고 애쓰는 과정에서 유쾌한 웃음을 선사한다. 여기에 세대 간 갈등과 소통, 20대 취준생, 비정규직 문제 등 2020년 대한민국을 살아가는 사람들 누구나 공감하는 현실적인 이야기들로 뭉클한 감동까지 선사할 예정이다.  

 

유쾌 상쾌 통쾌한 갑을 체인지 복수극 MBC 새 수목미니시리즈 '꼰대인턴'은 MBC와 웨이브(wavve)에서 오늘 밤 8시 55분 동시에 첫 방송된다.

 

한편 MBC는 5월 부분 개편을 통해 수목미니시리즈는 기존 밤 8시 55분을 유지하고 영화 특별편성으로 대체됐던 월화미니시리즈는 새로운 시간대인 밤 9시 30분 시청자와 만날 예정이다.

 

이수지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