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보건·환경
경기도, 해외입국 도민 대상 코로나19 무료검사 진행
기사입력: 2020/03/27 [15:17]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대원 기자

 해외에서 입국하는 경기도민들은 증상이 없더라도 원한다면 도내 50개 보건소(선별진료소)에서 코로나19 진단검사를 무료로 받을 수 있게 됐다.

 

임승관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책단 공동단장(경기도의료원 안성병원장)은 3월 27일 정례브리핑을 통해 해외 입국 경기도민들을 대상으로 검사 안내부터 무료 실시까지 원스톱 지원한다고 밝혔다. 최근 국외에서 코로나19에 감염된 뒤 국내로 들어오는 ‘역유입’ 위험이 커진 데 따른 선제적 대응이다.

 

이에 따라 3월 25일부터 해외에서 들어오는 경기도민은 기침, 발열 등 코로나19 의심 증상이 없더라도 주민등록등본, 출입국사실증명서 또는 여권, 신분증을 지참한 후 도내 50개 보건소(선별진료소)를 방문하면 무료로 검사를 받을 수 있다.

 

한편 최근 1주일간 도내 발생한 신규 확진자 115명 중 해외유입과 관련한 사례는 32.2%인 37명으로 나타났다.

 

국가별로는 프랑스·영국·스페인 등 유럽발 확진자가 22명으로 가장 많고 미국 13명, 태국 1명, 이란 1명 등으로 미국발 입국자의 확진이 증가하는 추세다. 정부는 3월 22일 유럽발 입국자에 이어 3월 27일 0시부터는 미국발 입국자에 대해서도 검역을 강화했다.

 

이와 관련 임 단장은 “해외에서 입국하는 도민은 검역 및 방역당국의 조치에 협조해 주시고 증상 발현 시도 내 무료검사 선별진료소를 방문해 달라”라고 당부했다.

 

3월 27일 0시를 기준으로 경기도 확진자 수는 전일 0시 대비 10명이 증가한 413명이다.(전국 9,332명) 인구 100만 명 당 확진자 발생 수는 30.1명으로 전국 17개 시도 중 8번째다. 시군별로는 성남시 106명, 부천시 60명, 용인시 46명 순으로 도내 25개 시군에서 확진자가 발생했으며 인구 10만 명 당 확진자 발생수는 성남이 11명으로 가장 높고 다음으로 과천 8.6명, 군포 7.1명 순이다.

 

경기도 확진자 중 131명은 퇴원했고 현재 278명이 도내 병원 및 생활치료센터에서 격리 중이다.

경기도 병상운용 현황을 보면 3월 27일 0시를 기준으로 경기도는 국가지정입원치료병상 운영병원 3곳, 경기도 공공의료기관 6곳, 성남시의료원 1곳 및 도내 민간 상급종합병원 4곳의 협력으로 총 14개 병원에 485개의 확진자 치료병상을 확보하고 있으며 현재 사용 중인 병상은 65.4%인 317병상이다.

 

3월 19일 개소한 경기도 1호 생활치료센터에는 현재까지 26명이 입소했고 15명이 퇴원해 현재 11명이 재소 중이다. 병원에서 최소관찰기간을 마친 안정적인 확진자들이 입소하고 있으며 평균 재소일수는 3일로 빠른 속도로 순환 중이다. 이날 중에는 10명이 입소 예정으로 총 21명이 재소하게 된다.

 

임 단장은 시흥 미래키움어린이집과 군포 효사랑요양원의 확진 상황도 설명했다.

 

시흥시 소재 미래키움어린이집은 3월 24일 어린이집 교사 1명이 확진된 이후 원아 33명, 학부모 60명, 교사 14명 등 107명에 대해 전수검사를 실시, 어린이집 관련 접촉자는 모두 음성으로 판정됐다. 다만, 해당 교사와 접촉한 가족 및 지인 2명이 확진됨에 따라 관련 확진자는 총 3명이다. 접촉자들은 현재 자가격리 중이며 지속해서 모니터링하고 있다.

 

3월 19일 첫 확진자가 발생한 군포 효사랑 요양원의 경우 현재 확진자는 총 16명이다. 도는 원내 4~5층 20명에 대해 자체 코호트 격리를 실시 중이며 지속해서 모니터링 중이다.

 

한편 3월 26일 개최된 웹세미나 ‘제1회 코로나19 경기 웨비나(webinar)’에서는 코로나19의 역학적 특징, 코로나19 경증환자와 중증환자의 진료 경험을 공유했다.

 

이 자리에는 일선 의료기관 의료진 및 감염병관리 전문가 등 200여 명이 웨비나에 참석해 지식과 경험을 공유하고 경기 웨비나에 대한 기대를 드러냈다.

 

웨비나는 매주 목요일 오후 7시 열릴 예정이며 4월 2일에는 코로나19 진단검사, 경기도 확진자 건강관리시스템 소개, 경기도 확진자의 역학적 특성 등을 다룰 예정이다.

 

임 단장은 “앞으로도 경기도 코로나19 긴급대책단과 전문가 자문위원회는 코로나19 대응 전략을 개발할 뿐만 아니라, 현장 의료인들과 경험과 지식을 공유하기 위한 여러 노력을 지속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