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서적·연예/뷰티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 희열팀 슈가맨 등장에 ‘눈물바다’
기사입력: 2020/02/13 [10:2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수지 기자

 

▲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 11회  © 월드스타


 희열팀 슈가맨이 등장과 동시에 스튜디오를 눈물바다로 만들었다.
 
이번 주 JTBC ‘투유프로젝트-슈가맨3’(이하 ‘슈가맨3’)에서는 ‘다시 찾은 노래 특집’으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이날 유재석은 “우리 팀 노래는 발표와 동시에 대 히트를 친 곡이라, 오래된 노래지만 100불을 예상한다”라고 어느 때보다 자신감 넘치는 모습을 보였다. 실제로 재석 팀 슈가송은 전주만으로 세대별 판정단의 불빛을 요동치게 만들어 지난주 진주에 이어 100불을 달성할 수 있을지 궁금증을 높였다.
 
이어 모두의 환호 속에 등장한 재석 팀 슈가맨은 “사실 이 노래가 히트할 땐 한 번도 이 노래를 부르지 못했다”라고 고백해 모두를 놀라게 만들기도 했다.
 
한편 유희열은 “우리 팀 슈가송은 폭발적인 고음으로 유명하다. 워낙 높은 고음 탓에 이 노래를 부른 가수가 거의 없을 정도”라며 레전드 슈가송 소환을 예고했다.
 
유희열의 장담 속 등장한 전설의 슈가맨은 등장과 동시에 MC들과 세대별 판정단의 눈시울을 붉히게 만들었다. 벅찬 감정으로 무대를 마친 슈가맨은 “이 노래를 예전과 똑같이 다시 부르게 될 줄 몰랐다. 17년 만이다”라고 글썽였다.

 

또한, 이들은 “당시 ‘고음병’에 걸렸었다. ‘She's gone’을 대적하기 위해 만든 노래”라며 대한민국 남자들을 ‘고음병’에 시달리게 만들었던 곡의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해 관심을 끌었다.
 
JTBC ‘슈가맨3’ ‘다시 찾은 노래 특집’은 2월 14일 밤 9시 방송한다.

 

이수지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