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문화·서적·연예/스포츠
국립국악관현악단, 윈터 콘서트 개최
기사입력: 2019/11/28 [18:39]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구미경 기자

 

▲ 윈터콘서트 공연  © 월드스타


 국립극장(극장장 김철호) 전속단체 국립국악관현악단(예술감독 김성진)은 12월 19일과 11월 20일 국립극장 하늘극장에서 ‘윈터 콘서트’를 한다.

 

국립국악관현악단의 겨울 시즌 공연인 ‘윈터 콘서트’는 크리스마스 선물처럼 다양한 즐거움을 선사하는 음악회이다. 풍성한 음악과 다양한 이벤트로 구성해 사랑하는 이와 한 해를 마무리하며 관람하기에 제격이다. 2018년 공연 시에는 800여 장의 티켓이 일찌감치 매진되고 관객 요청으로 시야 방해석을 추가로 판매하는 등 뜨거운 사랑을 받았다.

 

국립국악관현악단은 이번 ‘윈터 콘서트’를 통해 정통 국악 관현악의 틀을 잠시 벗어나 국악기와 서양악기가 어우러진 50인조의 웅장한 오케스트라로 관객의 귀를 사로잡을 예정이다. 크리스마스를 주제로 한 영화 음악과 캐럴, 국악 관현악 명곡, 그리고 화려한 게스트의 협연까지 장르와 세대를 넘나드는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이번 공연에는 크리스마스를 대표하는 로맨틱 코미디 영화 ‘러브 액츄얼리(Love Actually)’(2003년 개봉) 하이라이트 장면을 상영하며 영화 속 삽입곡을 오케스트라의 라이브 음악으로 연주한다. ‘러브 액츄얼리’는 영국 런던을 배경으로 크리스마스를 맞은 사람들의 러브 스토리를 옴니버스 형식으로 그린 영화이다. 한국인에게 특히 익숙한 ‘All I Want For Christmas Is You’, ‘All You Need Is Love’가 국악기의 음색으로 연주된다.

 

최고의 게스트와 협연 무대도 준비했다. 음악성과 대중성을 함께 인정받는 가수 테이가 협연자로 출연한다. 테이는 2004년 데뷔곡 ‘사랑은... 향기를 남기고’로 5주 연속 음악방송 1위를 달성하며 발라드의 황태자로 떠오른 인기가수이다. 현재 MBC 예능 프로그램 ‘전지적 참견 시점’과 뮤지컬 ‘시티 오브 엔젤’, ‘여명의 눈동자’에 출연하며 브라운관과 무대를 종횡무진으로 활약하고 있다. 이번 ‘윈터 콘서트’에서는 대표곡 ‘사랑은...향기를 남기고’와 밴드 이글스(Eagles)의 ‘데스페라도(Desperado)’, 냇 킹 콜(Nat King Cole)의 대표적인 크리스마스 노래 ‘더 크리스마스 송(The Christmas song)’ 등을 국악 관현악에 맞춰 부른다.

 

테이의 목소리가 관객들의 마음을 부드럽게 녹여준다면 뜨거운 열정을 더해줄 이희문의 신명 나는 무대도 기다리고 있다. 이희문은 국가무형문화재 제57호 경기민요 이수자로 경기민요를 중심으로 다양한 장르와의 융합을 시도하고 실험하며 국악계의 이단아로 불리는 소리꾼이다. 2017년에는 미국 공영방송 NPR의 ‘타이니 데스크 콘서트(Tiny Desk Concert)’에 민요 록밴드 ‘씽씽’으로 출연해 유튜브 조회 수 400만 건을 넘기는 등 세계적으로 큰 반향을 일으켰다. 경기민요 특유의 창법에 파격적인 의상과 독특한 퍼포먼스를 더한 공연으로 대체 불가 아이콘으로 자리 잡은 이희문은 ‘놈놈(김주현, 조원석)’과 함께 ‘난봉가’, ‘청춘가’, ‘이리렁성 저리렁성’ 등을 불러 관객의 흥을 돋울 예정이다.

 

‘윈터 콘서트’의 지휘는 국립국악관현악단의 신임 부지휘자 이승훤이 맡았다. 이승훤은 서울대학교 음악대학에서 지휘 석사과정을 수석 졸업하고 2016년부터 경찰국악대장 및 지휘자로 활동하며 약 500회의 무대 위에 섰다. 11월 초 국립국악관현악단의 부지휘자로 부임한 이 지휘자가 부지휘자로서 관객과 만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작곡가 이지수가 음악감독을, 영화감독 김형석이 연출을 맡았다. 드라마 ‘겨울연가’, 영화 ‘실미도’, ‘올드 보이’, ‘친절한 금자씨’, ‘건축학 개론’ 등으로 인정받은 이지수와 영상예술 분야에서 꾸준히 활동 중인 김형석은 2015년 ‘여우락 영화관’ 이후 국립국악관현악단과 지속해서 합을 맞춰오고 있다.

 

관객과 연말의 즐거움을 나누고자 다양한 이벤트도 마련했다. ‘윈터 콘서트’ 전단에 그려진 트리 밑그림에 개성대로 색을 칠한 후 필수 해시태그인 ‘#국립국악관현악단’, ‘#윈터콘서트’를 표시해 자신의 소셜 미디어에 게시한 관객에게 추첨을 통해 선물을 제공한다.

 

공연 현장에서 진행하는 이벤트도 있다. 공연 전 새해를 맞는 다짐을 작성해 제출하면 스페셜 게스트(이희문과 놈놈, 테이)가 직접 사연을 소개해준다. 더불어 즉석에서 좌석 번호를 추첨해 깜짝 선물도 제공하고 이벤트에 당첨되지 않은 관객에게도 소정의 선물을 전체 제공한다. 예매·문의는 국립극장 홈페이지 또는 전화로 하면 된다.

 

구미경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