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부·국회·지자체(정책·법안·토론회)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강석호 의원 '현장에 답이 있다' 여름 민생탐방 대장정 마무리
기사입력: 2019/08/18 [14:04]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위원인 자유한국당 강석호 국회의원(영양·영덕·봉화·울진)이 8월 16일 영양군을 끝으로 지역 민생탐방 대장정을 마무리했다. 

 

민생탐방은 7월 29일 영덕군을 시작으로 약 3주간 영양·영덕·봉화·울진 4개군의 주요 국책사업 현장과 민생현장을 방문하는 일정으로 이어졌다. 


강 의원은 지난 7월 상임위를 외교통일위원회에서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로 옮겼으며 이번 민생탐방 일정으로 농해수위 관련 기관을 집중 방문했다. 특

 

히 강 의원은 4개군 지역의 농어촌공사·산림청·농산물품질관리원 지역지사를 방문해 현안사항을 청취했으며 농협·수협·산림조합 등을 방문해 조합장과 간담회를 했다. 아울러 지역의 마을회관, 경로회관 등을 찾아 지역 민심에 귀를 기울였다.  

 


강 의원은 바다를 낀 영덕·울진 지역은 연안침식이 심각한 해안가를 살펴보고 강구항·축산항·후포항·죽변항 위판장 등을 방문해 기선저인망, 불법통발 문제, 특정해역 조업구역 위반 문제 등 어민들의 고충을 청취했다.  

 


또한, 산이 많은 영양·봉화 지역은 상추·고추·사과 농가와 자생식물농가·수박·송이·사과 작목반을 찾아 농민들을 격려하고 양파·마늘·감자 등 농작물 작황 호조에 따른 가격 하락 문제, 농작물재해보험, 미허가 축사, 농어업회의소법, 농산물 유통, PLS 문제 등 현장 애로사항을 경청했다.  

 

강석호 의원은 여름 민생탐방 일정을 마무리하며 "모든 문제와 해결방법은 '현장에 답이 있다'는 기조하에 현장을 살피고 군민들과 논의하는 자리를 가졌다"라며 "이번 현장 방문을 통해 발굴한 농어업 현안을 농해수위 의정활동에 반영하고 2020년 예산 확보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번 지역 민생탐방은 7월 29일~31일 영덕군, 8월 3·14·16일 영양군, 8월 5일~7일 봉화군, 8월 8일~10일 울진군 순으로 진행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