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일반(성명/논평/피켓)·교육
경기도, 특성화 고교 청소년 대상 VR/AR 교실 운영
기사입력: 2019/06/26 [11:14]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이준 기자

 

▲ 청소년 VR/AR 교실 커리큘럼     © 월드스타


 경기도와 경기콘텐츠진흥원은 도내 4개 특성화고등학교 학생을 대상으로 '청소년 VR/AR 교실'을 운영한다.

 

청소년 VR/AR 교실은 청소년에게 VR/AR 교육을 통해 다양하고 장기적인 진로 모색 기회를 제공하고 실무 교육을 통한 전문 인력 양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도는 2019년 5월 공개 모집을 통해 군포e비즈니스고등학교(군포시), 부천공업고등학교(부천시), 삼일공업고등학교(수원시), 성일정보고등학교(성남시) 등 4개 시 4개 학교의 학생 20명씩 총 80여 명을 교육대상으로 선발했다. 이어 6월 17일 부천고등학교를 시작으로 각 학교 모두 약 6개월간의 교육과정에 들어갔다.

 

참여 학생들은 6월부터 12월까지 약 7개월간 가상·증강현실 기초 이론부터 현장학습·실습까지 120시간 이상 교육받는다.

 

청소년 VR/AR 교실은 ▲콘텐츠 기획 ▲VR/AR 기초 이론 ▲프로그래밍을 통한 콘텐츠 제작 ▲관련 기업 탐방 및 멘토링 등의 프로그램으로 구성했다. 교육과정이 끝나는 12월에는 교육받은 학생들의 'VRAR 콘텐츠 제작 발표회'가 열린다. 이 자리에는 VRAR 전문가는 물론 도내 VRAR기업의 담당자들도 참여해 학생들이 개발한 콘텐츠에 대한 조언은 물론, 진학‧취업 상담도 진행한다.

 

경기도 관계자는 "청소년 VR/AR 교실은 진학과 취업 사이에서 고민하는 특성화고교생에게 길잡이 같은 프로그램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신기술 산업 분야 이론과 실무 교육을 통해 관련 분야 취업과 창업 등 다양한 진로 기회가 열리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김이준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