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복지·나눔·기부
앰코코리아, 사랑의 나눔 바자회 개최
기사입력: 2019/06/13 [15:1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대원 기자

 


 앰코테크놀로지코리아(이하 앰코코리아)는 광주사업장에서 6월 10일~6월 11일까지 '사랑의 나눔 바자회'를 개최했다.

 

사랑의 나눔 바자회는 사원들이 기증한 의류, 가전, 패션잡화, 생활용품, 스포츠용품 등을 판매한 수익금 일부를 회사 주변 불우한 이웃들에게 기부하는 행사이다. 앰코코리아 리더봉사회는 사원들의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모금된 총 500여만 원의 수익금 중 일부와 하반기 실시 예정인 바자회 행사 수익금 일부를 모아 연말 중증장애인시설(파인빌)에 기부할 예정이다. 앰코코리아는 정기적인 사랑의 나눔 바자회를 통해 사회 소외 계층을 돕고자 반기별 1회마다 행사를 진행할 계획이다.

 

한편 앰코코리아는 기업의 사회적·윤리적 책임을 다하기 위해 발달 장애인 수시 채용을 적극적으로 진행 중이다. 동종업계에서는 일반적으로 생산직에 근무할 수 있는 경증 장애인만 채용하는 데 반해 앰코코리아는 2018년부터 발달 장애인에게 적합한 직무들을 발굴해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종란)의 지원고용 서비스를 통해 2019년 4월까지 광주사업장에 23명, 부평사업장에 20명의 지적 및 자폐성 중증 장애인 근로자를 채용했다. 또한, 6월 기숙사 시설 관리 등의 사원복지업무 담당으로 4명을 채용했으며 7월에는 3명을 추가 채용할 예정이다.


앰코코리아는 이번 추가 채용으로 민간기업의 장애인 의무고용률인 3.1%에 해당하는 장애인을 채용해 장애인 의무고용을 충족했으며 2019년 하반기 제조 정규직 채용이 늘어나게 되면 장애인 채용인원도 더욱 확대해 채용할 것이라고 밝혔다.

 

앰코코리아의 전신은 1968년 대한민국 최초로 반도체 사업에 착수했던 아남산업이다. 2019년 5월 창업 51주년을 맞은 장수기업이며 반도체 후공정 패키징 및 테스트 분야에서 세계 2위에 자리매김한 전문기업이다. 모기업인 앰코는 현재 미국 애리조나주 템피에 본사를 두고 있으며 전 세계 7개국 20개 사업장에서 3만2,000여 명의 임직원이 근무하고 있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