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일반(성명/논평/피켓)·교육
(부고)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 조덕진 님 소천..향년 49세
기사입력: 2019/04/26 [13:1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옥시싹싹 뉴가습기당번 사용자로 폐질환 4단계 피해자 조덕진 님께서 4월 25일 오후 11시 54분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중환자실에서 소천하셨습니다. 1970년생으로 향년 49세.

 

故 조덕진 님은 가습기 살균제 사용 뒤 3년 전 병원으로부터 간질성 폐렴과 폐섬유화 진단을 받으면서 5년여밖에 살지 못하니 폐이식 수술을 받아야 한다는 권고를 받았습니다.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로 정부에 신고했으나, 폐질환으로 인정되지 않는 4단계 피해자로 아무런 지원을 받지 못하다가 지난 4월 20일 폐렴으로 입원한 뒤 병세가 급격히 나빠졌습니다.

 

직업은 목사로 슬하에 각각 초·중·대학생 3명의 자녀를 둔 가장이며 '가습기살균제 사건과 4·16세월호참사 특별조사위원회'의 피해자 자문위원인 조오섭 님의 아들이기도 합니다.

 

故 조덕진 님의 가족은 옥시싹싹 뉴가습기당번을 2007년~2010년까지 매일 사용했고 故 조덕진 님의 모친인 故 박월복 님은 2012년 사망해 피해를 신고했지만, 폐 질환은 인정되지 않고 2018년 간질성 폐렴으로 피해구제계정만 인정됐습니다. 부친 조오섭 님도 폐질환은 인정되지 않았으나 2018년 천식으로 피해구제계정이 인정되었습니다.

 

아들 조덕진 님의 사망으로 한 가정에서 가습기 살균제로 인해 어머니와 아들 두 명이나 목숨을 잃은 가슴 아픈 사례가 되고 말았습니다. 故 조덕진 님의 소천으로 정부에 신고된 가습기 살균제 사망자는 오늘(4월 26일) 기준으로 1,403명에 이르게 되었습니다.

 

故 조덕진 님의 장례는 유족의 뜻에 따라 가습기 살균제 피해자장으로 치르기 위해 4월 26일 오후 3시 피해자들이 모여 논의하기로 했습니다.

 

▣ 장례식장 : 강동경희대학교병원 장례식장 지하 2층 24호(서울 강동구 동남로 892 (상일동), 지하철 5호선 고덕역 4번 출구)


▣ 발인 : 2019년 4월 29일(월) 오전(예정)


▣ 연락 : 고인의 부친 조오섭 님 010-3004-6444

 

고인의명복을빕니다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