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수축산·경제일반
호스텔 베드라디오 동문점, 4월 12일 그랜드 오픈
4월 12일 그랜드 오픈을 앞두고 프리오픈(3월 29일) 통해 마지막 시설 점검
기사입력: 2019/04/08 [09:07]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민수연 기자
▲ '베드라디오 동문점' 도미토리     © 월드스타


 ㈜베드라디오(대표 김지윤)는 밀레니얼을 위한 호스텔 '베드라디오 동문점'을 4월 12일 개장한다.

 

옛 동문게스트하우스를 리모델링해 새롭게 탈바꿈한 '베드라디오 동문점'은 3월 29일 프리오픈(Pre-Open) 한 시설 이용테스트를 통해 마지막 점검 중이다.

 

'베드라디오 동문점'은 밀레니얼 세대의 여행자를 위한 하이브리드 호스텔(하이브리드(HybRid) 호스텔 베드라디오 : 기존 산업을 외부의 관점으로 다르게 접근해 새로운 시장을 만들어 내고자 하는 베드라디오의 의지를 담은 브랜드. 일반 호스텔 혹은 호텔과 다르게 도미토리부터 더블·트윈·패밀리룸등 다양한 객실타입을 갖추고 기존 호스텔에서 제공되지 않던 부대시설(F&B, 수영장, 피트니스 공간)을 갖출 계획)을 표방하며 숙박시설만이 아니라 라운지 프로그램, 멤버십 프로그램, 액티비티 프로그램 등을 통해 여행객에게 다양한 경험을 제공한다.  

 

탐라문화광장과 산지천에 근접한 '베드라디오 동문점'은 총 6층 규모에 14개 객실을 갖추고 있다. 전 객실에서 탁트인 전망을 즐길 수 있으며, 테라스룸(최대2인), 패밀리룸(최대4인), 트윈룸(최대3인), 도미토리로 다양하게 구성되어 있어 여행객의 상황에 맞게 객실을 선택할 수 있다. 현재 베드라디오 홈페이지와 부킹닷컴, 에어비앤비 온라인 사이트를 통해 숙박 예약이 가능하다.

 

▲ '베드라디오 동문점' 1층 라운지 외관     © 월드스타

 

▲ '베드라디오 동문점' 내부시설     © 월드스타


1층 라운지는 투숙객이 아닌 일반인도 이용가능하며 정기적인 프로그램 운영을 통해 지역민과 여행자가 함께 어울릴 수 있는 콘텐츠를 선보일 예정이다.

 

'베드라디오 동문점'을 운영하는 ㈜베드라디오는 밀레니얼 여행자의 니즈에 맞는 새로운 여행자 숙소 문화를 만들고자 설립한 호스텔 전문 개발·운영사이자 숙박 브랜드로, △로컬리티과 커뮤니티(Locality & Community, 지역성과 지역사회)를 통해 지역민과 여행자가 필요로 하는 것 △지역민과 여행자가 만날 수 있는 것 △지역 자원을 활용하는 것 △지역 브랜드와 협업하는 것을 추구하는 운영 철학을 내세운다.

 

2018년 제주창조경제혁신센터로부터 3천만 원 시드머니투자를 유치했고 제주도시재생지원센터의 챌린지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1억 원의 시설자금을 지원받는다.

 

시드머니 투자를 진행한 제주혁신센터 전정환 센터장은 "베드라디오는 빈 숙박시설 리모델링을 통해 표준화된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운영 전략을 통해 믿을 수 있는 중저가 호텔 시장을 공략한다는 점이 기회로 작용했다"라며 시드머니투자를 결정한 이유를 밝혔다.

 

김지윤 베드라디오 대표는 "베드라디오 동문점 오픈을 계기로 전국에서 위탁운영에 대한 문의가 오고 있다. 이번 기회를 통해 한국의 호스텔 시장과 베드라디오가 함께 성장하기를 기대한다"라며 '베드라디오 동문점 오픈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민수연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