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사회·교육
군인공제회, 5년째 '밥퍼 나눔 운동'으로 온정 나눠
기사입력: 2019/03/15 [14:23]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대원 기자

 

▲ 군인공제회 본부 및 산하 사업체 임직원들로 구성된 자원봉사단이 3월 15일 서울시 동대문구 전농동에서 독거노인과 취약계층들을 위해 '사랑의 밥퍼 나눔' 봉사활동을 펼치고 있다.     © 월드스타


 군인공제회는 3월 15일 서울시 동대문구 소재 '밥퍼 나눔 운동본부'에서 독거노인과  취약 계층에게 식사를 제공하는 '사랑의 밥퍼 나눔' 봉사활동을 펼쳤다.

 
이날 군인공제회 자원봉사단 30여 명은 후원금 700만 원을 전달하고 독거노인 및 저소득층 영세노인 1,000여 명에게 무료 점심을 제공했다.
 
봉사활동에 참여한 심우근 부동산투자부문 이사는 "따뜻한 밥 한 끼를 대접하면서 오히려 우리의 마음이 더 든든해졌다"라며 "우리 사회에 소외된 이웃에게 작게나마 힘이 될 수 있는 봉사활동을 꾸준히 실천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 군인공제회 심우근 부동산투자부문 이사가 밥퍼나눔 운동본부 최홍 부본부장(왼쪽)에게 후원금을 전달하고 있다.     © 월드스타


 군인공제회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성실히 수행하기 위해 2015년 2월 27일 본부 및 산하 사업체 직원들로 구성된 자원봉사단을 발족해 '사랑의 밥퍼 나눔' 봉사활동을 반기 1회씩(연 2회) 추진해 올해로 5년째를 맞고 있다.

 

군인공제회 자원봉사단은 '사랑의 밥퍼 나눔 봉사활동' 외에도 '사랑의 김장 나누기 운동', '연탄배달' 및 '중증 장애우 시설 봉사활동'(분기 1회) 등 다양한 봉사활동을 추진하고 있다. 또한, '나눔경영'의 일환으로 명절마다 6.25 참전유공자 및 국군장병위문활동 등 사회적 기업으로서 책임을 다하고 있다. 군인공제회는그동안 지속해서 사회공헌 활동을 추진한 공로를 인정받아 '2018 대한민국 봉사대상'을 받았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