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농수축산·경제일반
군인공제회, 국내 블라인드 펀드 운용사 6곳 선정
기사입력: 2019/02/28 [15:2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대원 기자

 군인공제회는 수익성 극대화 및 투자 기회 확보를 위해 국내 주요 기관 중 2019년 최초로 국내 블라인드 펀드(PEF 및 VC 분야) 운용사 6곳을 선정, 총 1,200억 원의 출자를 결정했다. 위탁운용규모는 PEF 분야가 900억 원, VC 분야는 300억 원이다.

 

국내 블라인드 PEF 및 벤처펀드 운용사 선정을 위해 군인공제회는 2019년 1월 초 제안서를 접수해 2월 말까지 프레젠테이션(PT)을 비롯한 내부 평가, 운용사 실사 등을 통해 최종 운용사 6곳(PEF 분야 3곳, VC 분야 3곳)을 선정했으며 각 운용사 및 펀드 형태별로 300억 원에서 100억 원 규모로 결정했다.

 

이번 2019년 군인공제회 블라인드 펀드 운용사로 최종 선정된 6곳은 PEF 분야는 스틱인베스트먼트, IMM PE, 큐캐피탈파트너스이며, VC분야는 파트너스인베스트먼트, 티에스인베스트먼트, 스톤브릿지벤처스이다.

 

김재동 금융투자부문 부이사장은 "차별화한 운용 전략, 펀드 구조, 과거 운용실적 등을 종합적으로 판단하여 선정했다"라고 밝혔다.

 

군인공제회는 2018년도에 블라인드 펀드 위탁운용사 6곳에 1,150억 원을 출자 확약한 바 있으며 향후에도 시장 상황을 고려해 탄력적으로 블라인드 펀드 출자를 검토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김대원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