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국회·지자체(정책·토론회)
문희상 국회의장 '문화 예술로 통일의 길을 열자' 금석문 전시회 참석
기사입력: 2019/02/26 [11:47]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문희상 국회의장은 2월 26일 오전 국회의원회관 3층에서 열린 「문화 예술로 통일의 길을 열자」 금석문 전시회에 참석했다.

 

문 의장은 축사에서 "금속과 돌에 기록하는 금석문(金石文)은 고대의 역사적 사건, 사라져 버린 문화·언어·문자 체계와 용례를 알려주는 현존 기록으로 인류의 소중한 문화유산"이라며 "우리민족 역시 유사 이래 수많은 금석문을 만들어왔다"라고 말했다.

 

이어 "이번 전시회에서는 쉽게 접하기 어려운 북한지역의 금석문 자료도 100여 점 관람할 수 있다"라며 "남북의 겨레가 아끼고 사랑하며 널리 알려야 할 소중한 문화유산이 아닐 수 없다. 오늘 전시회가 우리 민족의 동질성을 확인하는 뜻깊은 자리가 되리라 생각한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문 의장은 " 「문화 예술로 통일의 길을 열자」 라는 전시회 주제가 내일 제2차 북미정상회담이 성공적으로 이루어져 한반도 평화 프로세스가 결정적 전기를 마련하고 통일의 길을 여는 신호탄이 되어주길 기대한다"라고 덧붙였다.

 

이번 금석문 전시회는 세계서법문화예술발전중심운영위원회와 한국금석문복제연구원이 공동 주관하고 대한민국 국회의원서도회, 대한민국헌정회, KBS사우서화위원회가 후원했다. 행사는 2월 25일~2월 28일까지 열린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