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
김외숙 법제처장, 신규 검찰사무직 대상 특강
검찰사무직 공무원으로서 인권 및 행정법의 벌칙규정 해석 중요성 강조
기사입력: 2018/11/09 [00:36]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 11월 8일 김외숙 법제처장이 법무연수원에서 '법치와 인권으로 만들어가는 공정한 나라'를 주제로 특강하고 있다.      © 김용숙 기자


김외숙 법제처장은 8일 법무연수원(충북 진천군)에서 '법치와 인권으로 만들어가는 공정한 나라'를 주제로 특강했다.  

 

이날 김 처장은 공무원으로서 갖추어야 할 덕목으로 보편적인 인권에 대한 감수성을 강조했다.

 

특히 김 처장은 동일한 외모의 흉터에 대해 남성과 여성을 차별하는 법령들을 정비하는 등의 법제처의 '차별법령 정비 사업'을 소개하면서 향후 수사지원 및 검찰행정업무를 할 때항상 인권을 우선순위에 두고 업무를 수행해 줄 것을 당부했다.

 

아울러 형법의 처벌 규정과 달리 행정법의 벌칙 규정을 정확하게 이해하기 위해서는 여러 조문을 종합적으로 해석하는 능력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김 처장은 개인정보보호법 등 개별 행정법의 벌칙규정 관련 헌법재판소 판례를 살펴보면서 행정법의 벌칙 규정을 정확하게 이해하기 위해서는 해당 벌칙규정뿐만 아니라 관련 의무규정과 정의규정도 함께 검토해야 하므로 이에 관한 세심한 해석 능력을 갖추야 한다고 당부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