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한국
김성태 의원 "'국방헬프콜센터 軍범죄 신고 현황..2017년 전년 대비 66^% 증가"
기사입력: 2018/10/12 [00:1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 자유한국당 김성태 의원(서울 강서을)     © 김용숙 기자


국회 국방위원회 소속 자유한국당 김성태(서울 강서을) 국회의원이 국방부로부터 받은 '국방헬프콜센터 軍범죄 신고 현황' 자료에 따르면 2017년 軍 범죄 신고는 총 270건으로 이중 병영부조리가 249건으로 대부분을 차지했다. 이는 전년도 병영부조리 신고 건수에 비해 66%증가한 수치다.

 

국방부는 국방헬프콜센터의 군 범죄 신고 유형을 병영부조리, 군용물·경계, 상담 및 단순신고로 분류해 관리하고 있다.

 

신고유형별로는 병영부조리가 17년도 249건으로 전년(154건)대비 66% 증가한 반면, 군용물·경계, 상담 및 단순신고는 전년 대비 감소한 것으로 밝혀졌다.

 

올해 6월까지의 경우에도 전체 106건 중 병영부조리 99건, 군용물·경계 2건, 상담 및 단순 신고 5건으로 병영부조리 신고건수가 절반 이상을 차지했다.

 

병영부조리 신고내역은 16년 190건, 17년 270건 연계됐고 올해 6월까지 106건 모두 헌병대에 연계된 것으로 확인됐다.

 

김 의원은 "지난 7월에 있었던 18년 전반기 병영문화혁신 추진 평가회의에서 국방부는 15년 이후 병영문화혁신을 추진해 병영부조리 문제가 많이 없어졌다고 했지만 병영부조리는 끊임없이 발생하고 있다"라며 "병영부조리 근절을 위한 국방부의 보다 적극적인 대책 마련이 시급하다"라고 말했다.

 

김용숙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