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중국
[중국] 독일 폭스바겐의 아우디브랜드 차량, 2018년 1~6월 홍콩을 포함한 중국내 신차 판매량 30만6600대로 전년 동기 대비 20.3% 증가
기사입력: 2018/07/28 [15:19]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박진호 기자

독일 폭스바겐의 아우디브랜드 차량의 2018년 1~6월 홍콩을 포함한 중국내 신차 판매량은 30만6600대로 전년 동기 대비 20.3% 증가했다. 지난해 상반기 하락에서 회복세를 나타냈다.

지난 2017년 1~6월 신차 판매량이 줄어든 것은 중국 합작 상하이 자동차와 아우디 자동차 판매 계약에 따른 제휴처 이치자동차가 반발했기 때문이다. 폭스바겐은 이치자동차와 합작으로 이치따중(一汽大众)을 설립했다.

아우디 신차 판매량이 증가한 것은 주력제품인 롱바디 A4L 모델의 영향때문이다. 2018년 1~6월 총 판매량은 7만4700대로 전년 동기 대비 65.1% 급증했다.

2017년 아우디의 중국내 판매량은 59민7866대로 2016년 대비 1.1% 증가했다. 2년 연속 늘어났지만 제휴처간 갈등으로 인해 증가폭은 둔화됐다.

 

 

 

 

 

 

 

 



▲이치따중(一汽大众) 로고

 

박진호 기자 wsnews@daum.net

이 기사에 대한 독자의견 의견쓰기 전체의견보기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 목
내 용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