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동남아시아
[말레이시아] 통계청, 4월 전기·전자 수요 증가로 연간 수출 성장률 14% 기록
기사입력: 2018/06/12 [11:29]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민영서 기자

말레이시아 통계청에 따르면 2018년 4월 수출총액은 842억링깃으로 지난해 동월에 비해 14% 증가됐다. '전기·전자' 제품의 수요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현재 전기·전자 제품은 말레이시아에서 주력하고 있는 수출상품이다. 주로 중국과 미국에 대량으로 출하되고 있으며 운송장비, 석유제품, 광학장비 등이 대표 제품군이다.

수출상품의 80% 이상을 차지하는 것은 전기, 전자같은 '제조업' 부문이다. 이달 제조업 상품의 수출점유율은 84%로 나타났으며 2017년 9월 이후 최대치를 기록했다.

한편 이달 수입총액은 전년 대비 9.1% 증가했다. 자본재와 소비재의 수요가 늘어났기 때문이다. 반면 전체 수입 중 47.5%를 차지한 중간재의 경우 11.9% 감소됐다.

올해 1~4월 수출입 연간 성장률은 각각 7.8%, 1.6%로 집계됐으며 무역흑자도 지속됐다. 이같은 성장은 제조업의 확장과 더불어 적절한 환율관리가 있었기에 가능했다.

 

 



▲말레이시아 통계청 로고

 

민영서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