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시아·오세아니아
[오스트레일리아] 광산대기업 리오틴토(Rio Tinto), 미국의 경제제재 조치로 인해 러시아 루살(Rusal)과 협력 재고
기사입력: 2018/04/17 [05:43]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이미연 기자

오스트레일리아 광산대기업 리오틴토(Rio Tinto)에 따르면 미국의 경제제재 조치로 인해 러시아 루살(Rusal)과 협력을 재고할 방침이다.

루살은 러시아의 알루미늄제조업체인데 미국의 경제제재 조치의 대상에 포함시켰기 때문이다. 루살은 퀸즈랜드 알루미나의 지분 20%를 소유하고 있다.

퀸즈랜드 알루미나는 연간 395만톤의 알루미늄을 정제할 수 있다. 2017년 기준 루살은 전세계 알루미늄 생산량의 7%를 점유했다.

 

 

 

 


▲광산대기업 리오틴토(Rio Tinto) 로고

 

이미연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