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시아·오세아니아
[경제일반] 식품회사 네슬레(Nestle). 2025년까지 모든 제품 포장재 '재사용·재활용' 할 것
기사입력: 2018/04/13 [21:57]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김용숙 기자

스위스 식품회사 네슬레(Nestle)에 따르면 2025년까지 모든 제품의 포장재를 재사용하거나 재활용하겠다고 공표했다. 유럽국의 친환경정책에 맞춰 폐기물을 줄이겠다는 목적이다.

현재 유럽연합(EU)국 정부는 육지와 바다에 버려지는 플라스틱 폐기물을 감축하는 데에 집중하고 있다. 재활용의 사례로 영국의 일부 슈퍼마켓에서는 일회용 컵 사용도 금지했을 정도다.

여기에 당사 경영진은 재사용 및 재활용이 가능한 플라스틱 재료를 사용하는 데에 초점을 맞추기로 했다. 또한 포장재 색상도 옅은 농도로 사용해 재활용 비용을 절감키로 결정했다.

이같은 네슬레의 행보는 경쟁사 유니레버(Unilever)의 환경전략과도 연결돼 있다. 최근 유니레버는 페트병 폐기물을 최초 사용원료등급(virgin grade) 수준으로 재탄생시키는 기술을 확보 중이다.

세계 곳곳에서 일어나고 있는 재활용 바람은 글로벌 대기업들의 시작으로 점차 확산되고 있다. 비용문제로 허덕이는 중소형기업도 기술발전과 트렌드에 따라 동참할 것으로 전망된다.

 

 

 

 

 

 

 

 

네슬레(Nestle) 로고

 

김희선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많이 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