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시아·오세아니아
[우크라이나] IT혁신포럼, 2011~2016년 국내 IT 전문인력 144% 급증
[우크라이나] IT혁신포럼, 2011~2016년 국내 IT 전문인력 144% 급증
기사입력: 2018/03/13 [23:55] 월드스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민진호 기자

우크라이나 정보기술(IT)혁신포럼에 따르면 2011~2016년 국내 IT 전문가의 수는 144% 급증된 것으로 나타났다. 2016년 말 국내 IT 전문가는 약 11만6000명으로 집계됐다.

정부와 기업은 국가의 생산성을 향상시키기 위해 IT 인력개발에 과감하게 투자했다. 세계적인 기술진보의 핵심이자 다양한 산업에 융·복합적으로 적용할 수 있는 분야가 IT이기 때문이다.

최근 몇년간 IT부문 연간 수출액은 US$ 30억달러대를 기록하면서 성장세가 지속되고 있다. 정부에서도 IT산업에 대한 세금혜택, 규제완화, 연구개발 등을 지원하며 산업 촉진에 나서고 있다.

현재 IT산업이 창출하는 수출 경제는 식품과 광산의 뒤를 이어 3번째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다. IT 인력의 질적·양적 향상이 곧 제품과 서비스의 품질로 적절하게 반영됐기 때문이다.

한편 정부와 기업에서는 IT산업의 발전을 위협하는 사이버범죄에 강력하게 대처하고자 방안을 모색 중이다. 크래커에 대응할 화이트해커(보안전문가로도 불림)의 양성을 추진하고 있다.

참고로 사이버공격에 따른 비용손실은 수백만달러에 이르며 기업 매출로는 약 40%의 손실이 발생되고 있다. 이는 우크라이나뿐만 아니라 전세계 IT산업에 가해지는 리스크이다.

 

 

 

 

 

 

 

 

 



▲우크라이나 IT협회 홈페이지

 

민진호 기자 wsnews@daum.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